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유소년 물품 임의 지원… 서귀포생활체육회 간부 벌금형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6.05. 17:21: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최석문 부장판사는 지방재정법 위반과 업무상 횡령, 사문서위조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전 서귀포시 생활체육회 사무과장 김모(45)씨와 스포츠용품 업자 이모(29)씨에게 각각 벌금 500만원과 200만원을 선고했다고 5일 밝혔다.

 김씨는 2015년 9월 서귀포시로부터 유소년클럽 육성 물품지원비 2548만원을 교부 받았다. 이어 김씨는 이씨가 운영하는 야구용품점에서 1768만원 상당의 배트와 글러브 등을 구입하고, 이중 일부를 이씨가 개최하는 야구대회에 임의로 지원한 사실이 있음에도 서귀포시에는 거짓으로 서류를 작성해 제출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에서 김씨는 야구용품을 이씨에게 빌려줬을 뿐이기 때문에 업무상 횡령죄는 성립하지 않는다고 항변했지만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은 약식기소로 받은 벌금이 과하다고 주장하지만 저지른 범행에 대한 비난가능성 정도와 제대로 반성하지 않고 있는 점에 비춰보면 벌금 액수가 과하다고 보이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해상서 브라이드 고래 사체 발견 제주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5년 연속 1등급
후배 조직원 무차별 폭행 일당 징역형 올해 봄철 제주지역 11년 만에 황사 없었다
환자 이송중 사고 낸 구급대원 형사처벌 면했… "오등봉·중부공원 개발사업 중단하라"
'불청객 괭생이모자반' 습격 제주바다 비상 "제2공항 지역상생방안 용역 중단하라"
외국인 2만명 시대 '무용지물' 재난문자 자동차와 '불편한 동거' 자전거 우선도로 첩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