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안전체험관 첫 삽… 내년 10월 개관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6.05. 13:10: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5일 제주시 애월읍 어음리 소재 제주안전체험관 부지에서 전성태 제주도 행정부지사와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안전체험관 건립 기공식을 개최했다. 사진=제주도소방안전본부 제공

다양한 재난 상황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제주안전체험관'이 첫 삽을 떴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는 5일 제주시 애월읍 어음리 소재 제주안전체험관 부지에서 전성태 제주도 행정부지사와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안전체험관 건립 기공식을 개최했다.

 제주안전체험관은 총 256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부지 4만6789㎡, 건축 연면적 5400㎡, 지하1층, 지상3층의 규모로 2020년 10월에 개관될 예정이다. 체험관에는 화재 및 풍수해, 지진 등 5개 테마·총 10종의 체험시설이 들어서며 실제 재난현장과 유사하게 연출돼 방문객들의 체험효과와 집중도를 높이게 된다.

 또한 2층과 3층에는 제주의 지역적 특성을 고려한 선박 안전, 항공기 안전 등 특성화 체험존이 배치된다.

 전성태 행정부지사는"다른 지역은 안전체험시설을 한 두 곳씩 갖추고 있지만, 제주는 마땅한 시설이 없었다"며 "제주 특성에 맞는 안전체험관을 첫 삽을 뜨게 되어 정말 기쁘다"라고 말했다.

제주안전체험관 조감도.

사회 주요기사
제주해상서 표류중인 어선 긴급구조 올겨울 평년보다 덜 춥지만 폭설 가능성
"아파트나무·스네이크길 별명 붙였어요" "가용재원 없다더니 낭비성 예산 펑펑"
침몰된 대성호 선미 인양 … 화재 원인 규명되나 SNS·유튜브의 세계에서 지방신문이 살아남으려면
외국인 여성 불법고용 주점 부부 징역형 부종휴·꼬마탐험대 걷던 길, 다시 걷다
오름 올랐던 당신, 쓰레기는 어떻게? 사고 원인 밝힐 대성호 선미 이르면 22일 제주 도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