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올해 최고기온 기록한 제주에 한바탕 비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5.16. 17:15: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근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 제주에 한바탕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7일은 서해상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차차 흐려져 낮부터 비가 오겠다"며 "특히 18일은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17일 낮부터 18일 밤까지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50~100㎜이며,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제주도 산지는 200㎜ 이상, 남부는 150㎜ 이상의 많은 비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됐다.

 비가 내리면서 무더운 날씨는 물러날 것으로 보인다. 16일 오후 4시 기준 제주가 28.3℃, 고산 26.2℃, 성산 25.2℃로 올 들어 최고기온을 기록했지만, 비가 오는 17일에는 낮 최고기온이 22~25℃로 내려갈 것으로 때문이다.

 이와 함께 17일 밤부터 바람도 차차 강해져 18일에는 10~14㎧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비닐하우스와 옥외 간판 등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겠다. 또한 제주공항에는 윈드시어로 인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어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해야 겠다.

사회 주요기사
버자야-JDC '3500억 소송' 2라운드 돌입 공영주차장 연간임대료 낮춘다
'시민 상담실' 고품질 서비스 역할 '톡톡' 어르신을 위한 장수의자 설치
함덕주민들 "블록공장 설립허가 취소하라" 이틀새 추자도서 응급환자 2명 발생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한달 만에 500건 돌파 "제주대병원 파견용역직을 정규직으로"
제주서 중국인 무사증 밀입국 브로커 일당 구속 음주운전으로 시내버스 들이받은 50대 징역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