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서귀포합창단 최상윤 지휘자가 고른 데뷔 음악은?
3월 21일 제61회 정기연주회로 취임 후 첫 무대
헨델의 종교합창곡 '딕시트 도미누스' 등 선곡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3.15. 09:24: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상윤 지휘자

제주도립 서귀포합창단 신임 지휘자 최상윤이 고른 곡은 헨델의 종교합창곡이다. 서귀포합창단은 이달 21일 오후 7시30분 서귀포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최상윤 지휘자의 데뷔 무대로 '봄의 노래와 여정'이란 이름을 달고 제61회 정기연주회를 펼친다.

최상윤 지휘자는 지난 1월 3일 취임 이후 서귀포합창단원들과 호흡을 맞추며 데뷔 무대를 준비해왔다. 최 지휘자는 힘찬 선율의 합창곡에서 봄을 깨우는 싱그러운 음악까지 선곡해 서귀포 시민들과 첫 인사를 나눈다.

연주곡은 헨델의 '딕시트 도미누스(Dixit Dominus)', 조혜영 편곡의 '고향의 봄', 이호준의 '나무 캐는 처녀', 김동률의 '출발' 등이다.

이중에서 '딕시트 도미누스'는 헨델의 초기 작품으로 다이내믹한 음악적 소재와 표현이 돋보인다. 화려하면서도 정교한 기교가 필요한 곡으로 서귀포합창단의 음악적 기량을 확인할 수 있는 무대다. 제주프라임필하모닉 현악앙상블이 특별 출연한다.

입장료는 무료. 문의 064)760-2494, 739-5272.

문화 주요기사
[무대 & 미술] 5월 20~26일 시대 밝혔던 제주 선각자 최정숙의 삶 뮤지컬로
"제주신인문학상 부활… 젊은 피 수혈해야" 제주 영주고 찾아 3D 캐릭터 콘텐츠 활용 교육
"노는 게 예술"…제주 산지천서 예술교육 주간 즐겨… 시낭송제주연합회 가정의 달 '시낭송 스토리극'
제주 경력단절여성 '코딩지도사 양성' 직업 교육 분청항아리에 피어난 제주 인동초 덩굴
[제주바다와 문학] (4)오경훈 연작소설 '제주항'② 제주제일고음악부동문 일맥 음악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 섹시미 집중 클레오 채은정
  • 국제브랜드 전시회 참가한 장쥔닝
  • [포토] 브라질 패션주간
  • 레바논 란제리 패션쇼
  • 마드리드-벤츠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