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벌초철 "독버섯 주의하세요 "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8. 09.03. 14:02:1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가을철 산행이나 추석 전 성묘위한 벌초길에 식용버섯과 비숫한 모양의 독버섯을 채취하거나 섭취로 인해 식중독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해마다 발생하는 독버섯 중독사고는 야생버섯에 대한 정확한 판별지식이 없고 식용버섯과 독버섯의 식별 방법이 잘못 알려져 발생한다.

식용버섯과 독버섯은 육안으로 구분하기 어려운데 색깔이 화려하지 않고 원색이 아닌 버섯, 세로로 잘 찢어지는 버섯, 대에 띠가 있는 버섯, 벌레가 먹은 버섯 등은 먹을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이는 잘못된 상식이다.

독버섯을 섭취했을 경우 보통 30분에서 12시간 내 나타나는 증상으로 구토, 설사, 오심, 오한, 발열, 호흡곤란, 간부전증의 징후를 보이고 신부전증이 동반되는 경우 사망에 이르기도 하므로 119 등에 연락해 신속하게 병원 진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병원에 갈 때는 의사가 정확히 진단해 치료할 수 있도록 중독환자가 먹었던 독버섯을 반드시 가져가도록 한다.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는 "야생버섯을 전문가의 도움 없이 채취하거나 섭취하지 않는 것이 독버섯 중독 사고를 예방하는 최선의 방법"이라며 안전한 성묘와 가을산행 시 함부로 식용하는 일이 없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