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넥슨컴퓨터박물관 개관 후 5년간의 기록 공개
연간 관람객 20만명·누적 관람객 73만명 달성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8.01. 16:22: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아시아 최초의 컴퓨터박물관인 넥슨컴퓨터박물관(관장 최윤아)이 지난달 27일 개관 5주년을 맞아 다양한 기록들을 1일 공개했다.

2013년 7월, 150억 원의 투자와 4년 여의 준비 끝에 제주에서 개관한 넥슨컴퓨터박물관은 5년 간 의미 있는 성장을 거듭했다. 작년 한 해 동안 약 20만명의 관람객이 방문했으며,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공개하는 관광지식정보시스템에 의하면 국내 유료 사립 박물관 중 약 5위권에 해당하는 성적이다. 누적 관람객은 73만명에 이른다.

관람객 비율은 성인 53%, 청소년과 어린이가 47%를 차지한다. 단순히 '보는' 개념에서 탈피해 관람객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된 전시가 전 세대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는 반증이다. 또 제주라는 지리적 특징과 맞물려 1500여 개의 학교가 다녀가며 수학여행의 새로운 성지로 자리잡고 있기도 하다고 박물관측은 설명했다.



개관 당시 4000여 점이었던 소장품은 7000여 점까지 늘었다. 과거의 유물을 수집하는 데에서 멈추지 않고, IT산업의 발전에 따라 현재의 역사를 담을 수 있는 소장품을 꾸준히 취득한 결과다. 적극적인 기증과 기탁도 이어졌다. 총 74명의 기증·기탁자에는 대한민국 인터넷의 아버지 전길남 박사 등 IT업계의 주요 인사들뿐만 아니라 컴퓨터와 게임을 좋아하는 평범한 일반인들도 포함돼 있다. IT진로교육인 '꿈이 IT니?'를 비롯 개관 전부터 약 6년 동안 운영해온 넥슨컴퓨터박물관의 교육 프로그램에는 누적 참여자가 2만1000명을 넘어섰다.

재미있는 기록들도 있다. 카페테리아 인트(int.)의 명물, '키보드와플'은 무려 4만7천 개가 판매되었으며, '마우스빵'은 약 10만 개가 판매되었다. 체감형 리듬 게임 '펌프잇업(Pump It Up)'은 약 3년 동안 발판만 16번을 수리하는 등 소장품 중에 최다 고장 이력을 기록했다.

이처럼 4차 산업시대에 발맞춘 필수적인 지식 기반을 지역 사회에 제공하고 정보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지난 6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표창을 받았다. 이와 함께 제주특별자치도 우수 박물관, 교육부 주관 교육기부 진로체험 인증기관에도 선정됐으며, 해외에서도 웨비상(The Webby Awards) 등을 받았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항공, 대구·무안~몽골노선 전세기 운항 제주팜스테이 입소문 타고 인기몰이
제주신라호텔 '서머 크리스마스 마켓' 연다 이스타항공 "KB국민카드 결제시 1만원 할인"
"건설·음식숙박업 중심 자금사정 빠르게 악화" 제주-중국 경제·관광 협력포럼 25일 열린다
여성장애인 '일자리 이을락(樂)' 강사로 선다 여름 휴가예정지 10명중 1명 '제주' 선택
제주관광공사 '8월의 제주관광 10선' 선정 공심채·한살림제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