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해발 1169m 어승생악 정상에 산철쭉 개화
6월 초 선작지왓 일대 만개 예상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5.16. 19:22: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는 5월의 여왕으로 손꼽는 털진달래에 이어 해발 1169m 어승생악 정상에서 선홍빛 산철쭉이 꽃봉오리를 터뜨리기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영실 탐방로 해발 1500m 일대에서 하나둘 개화하기 시작한 산철쭉은 이달 말 남벽분기점 일대를 수놓는데 이어 6월 초쯤 선작지왓 일대에서 만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선작지왓 일대는 산철쭉군락으로 가장 빼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산철쭉은 어린 순의 비늘조각과 꽃자루, 꽃받침에 끈끈한 점액이 있고 꽃잎 안쪽에 진분홍 반점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철쭉에 비해 잎 끝이 좁고 뾰족하고 키가 1~2m로 작은 편이다. 5월 초 급격한 기온 저하로 인한 피해로 산철쭉의 개화 상태가 작년에 비해 나빠진 반면 개화 시기는 다소 빨라진 모습니다.

 한라산국립공원관리소는 "한라산의 5~6월은 '산철쭉군락과 화구벽'을 감상할 수 있는 최적의 시기인 만큼 모든 탐방로의 탐방객이 가장 많은 시기"라며 "가급적 대중교통을 이용해달라"고 당부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