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제주의 장묘문화 무덤
2020-05-29 01:08
고수향 (Homepage : https://kosuhyang.modoo.at/)
한라산을 오르고, 오름을 오르고, 중산간을 거닐고, 바다를 지나고, 마을 안을 지나고, 밭담을 지날 때. 제주의 무덤은 마을 주변 농사를 짓는 밭이나, 감귤 밭에, 때로는 집 앞에 있는 밭에, 어쩌다 가끔은 마을 중심에 있는 무덤을 보고 관광객들은 고개를 갸웃 뚱 했을 것이다. 이처럼 제주는 삶과 죽음이 함께 공존을 한다. 무덤이라는 정적인 공간과 삶이라는 생이 살아 움직이는 동적인 공간이 같은 시간에 함께 머문다. 산담으로 둘러싸인 무덤이 죽은 자의 시간이라면 그 밖은 삶이 라는 생이 살아 움직이는 산자들의 시간이다. 어쩌다 가끔 육지를 여행하다 보면 육지의 무덤은 마을과 멀리 떨어진 산 중턱 능선에서 보았지 농사를 짓는 밭에서나, 마을 중심에서는 본 적이 없다. 이처럼 육지 사람과 제주 사람들은 삶과 죽음에 대한 인식이 다르다. 제주만의 무덤 경관은 화산, 담, 곶자왈, 용천수와 더불어 제주를 제주답게 만드는 또 하나의 문화유산이다. 제주에서는 무덤을 망자의 집이라면 산담은 망자의 울타리이고, 산담 안은 망자의 마당이라고 생각을 했다. 우리의 선조들은 죽은 자에게도 산자와 똑같은 집을 지었다. 제주도의 무덤은 육지에서 볼 수 없는 제주만의 독특한 문화라고 나는 생각한다. 제주만의 독특한 무덤이 빠르게 사라지고 있다. 지난달에 올레길을 걸을 때, 제주의 장묘문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던 무덤이 며칠 전 길을 걸을 때는 폐허가 된 채 덩그러니 산담만 남아있다. 산담을 쌓으며 만들어진 신문(神門, 귀신이 드나드는 문)의 흔적도 없고, 망자의 심부름꾼 동자석, 장군석, 문인석은 이장을 하며 옮겨 갔겠지만. 제주의 무덤을 보러오는 관광객이야 있으랴마는 제주의 무덤을 보며 제주의 장묘문화를 보고 제주의 담을 보며 제주를 더 신비로워 할 수 있다고 나는 생각한다. 우리의 선조들이 망자의 혼과 얘기를 나누며 수백 년 동안 쌓은 산담을 잘 보존하여 제주만의 독특한 장묘문화를 후세에 물려주어야 한다. 올레길을 걷다보면 수백 년이 지난 무덤들이 이장을 하여 사라지는 모습을 보며 참 안타깝다는 생각을 한다. 보존을 해야 하는 묘를 선정하여 벌초를 관에서라도 대신하며 제주의 장묘 문화를 보존해야한다고 나는 생각한다.

No 제목 이름 날짜
272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코로나19 극복 어르신 홈트 캠프 시행  ×2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09-17
2720 도민이 주인공이 돼야 한다.   ×1 ×1 고경란 09-16
2719 이번 추석에는 어려운 이웃과 마음을 나눠 보세요  ×1 최은정 09-16
2718 이번 추석에는...  ×1 ×1 허성환 09-14
2717 문제는 환경이다  ×1 ×1 허성환 09-14
2716 다가오는 추석, 우리 농산물 소비에 관심과 애용을 비밀글 이정환 09-14
2715 범죄예방 캠페인 김종길 09-12
2714 공공디자인 공모전으로 내 꿈을 펼치세요.  ×1 ×1 고경란 09-04
2713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직업교육훈련프로그램 수료 서귀포YWCA 08-31
2712 농작물재해보험 가입은 필수  ×1 고기봉 08-30
271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VIVA청춘예술단 개강식 진행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8-26
2710 떳떳함과 부끄러움, 그리고 청렴  ×1 ×1 삼도1동주민센터 차무관 08-25
2709 [기고] 뜨거운 여름, 뜨거운 지구 그리고 뜨거워져야 할 탄소포인트제도  ×1 ×1 이호동주민센터 강경필 08-25
2708 (기고)온실가스도 줄이고 포인트도 받는 탄소포인트제!!  ×1 김효실 08-24
2707 영지학교에 환기청정기 기증식  ×1 이정민 08-20
2706 영화 의 감상문 오지현 08-19
2705 ‘인간보다 더 인간답게!’-과연 이 말이 옳은 것인가? 오지현 08-19
2704 사회적 재난과 상담사의 역할 그리고 지역 대학의 사명 송재홍 08-12
2703 수상레저 즐기는 문화보다 '안전'이 우선이다.  ×1 고기봉 08-11
2702 서귀포YWCA 달리는 건강 쿠킹버스 활용한 식생활개선 교육 시민대상 교육 진…  ×1 서귀포YWCA 08-05
2701 (기고) 제주 감귤의 명품을 기대하며 장애경 08-05
2700 은빛마을노인복지센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7월 주거위생개선 프로그램 실…  ×1 강윤아 07-31
2699 적선지가 필유여경  ×1 ×1 문석부 07-31
2698 불법주차홍보  ×1 ×1 비밀글 허기회 07-30
2697 서귀포YWCA ‘2020 환경의식 함양을 위한 환경리더교육’ 진행 서귀포YWCA 07-3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