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임금 체불 혐의 전 제주 사립대 총장 항소심서 무죄
법원 "구성원 상당수와 합의한 후 임금 지급"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10.15. 09:54:5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대학에 여윳돈이 있었음에도 1억원이 넘는 근로자들의 임금을 체불했다는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에 처해진 전직 대학 총장이 항소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제주지법 형사1부는 근로기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도내 한 사립대학교전 총장 A(71)씨에 대해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무죄를 선고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2016년 3월부터 10월까지 7개월간 근로자 15명의 임금 총 1억6천여만원을정기 지급일에 지급하지 않은 혐의를 받는다.

 A씨 측은 재판에서 본인은 당시 학교법인에서 결정하는 예산의 범위 내에서 이를 집행하는 업무를 담당하고 있을 뿐이므로 사용자의 지위에 있다고 볼 수 없고, 교직원들의 동의를 얻어 임금 일부를 미지급한 것이므로 근로기준법 위반의 고의가 없다고 주장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근로자들의 임금 전액을 지급하지 않은 것이 아니라 대학의 어려운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구성원 상당수와 합의한 대로 임금을 삭감 지급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무죄 선고 이유를 밝혔다.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을 학교법인을 위해 교무를 총괄하고, 소속 교직원에 대한 지휘와 감독 등의 업무를 하는 사람으로서 사용자에 해당한다고 판시했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찾은 이낙연 "책임의식에 맞게 이재명 후… 제주지방 주말 눈·비 오락가락.. 다음주 추위 …
추자도 주민 "원정 낚시어선 내년부터 막겠다" '공식일정 취소'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제주 방…
제주지방 3일까지 산발적인 비.. 다음주 대체로… 국제학교 연수 참여 제주 교원 5명 코로나19 확…
서귀포항 인근 바다에 승용차 추락 운전자 사… 제주 산지 6.9㎝ 눈.. 주요 탐방로 통제
제주지방 강풍 동반 겨울비.. 내일까지 최고 60… 제주 소방관 음주운전하다 차량 2대 추돌사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눈 쌓인 한라산 용진각 계곡
  • 제주-인천 항로 취항하는 비욘드 트러…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