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서귀포 이중섭창작스튜디오 입주 작가들이 남긴 그림들
이중섭미술관, 제주 풍경 소재 기증품 20여 점 선별 소장품 전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7.23. 12:39:2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허문희의 '어느 섬의 표류기, 그녀의 작은 섬'

서귀포시 이중섭미술관 창작스튜디오 입주 작가들이 남겨 놓은 작품을 선보이는 전시가 열린다. 이중섭미술관이 '제주, 가깝고도 낯선'이란 제목으로 펼치는 소장품 기획전이다.

서귀포시 도심 이중섭미술관 인근에 자리 잡은 이중섭미술관 창작스튜디오는 2009년 제1기 입주를 시작으로 올해 12기까지 83명의 도내외 작가들이 거쳐갔다. 제주에서는 처음으로 가동된 공공 영역의 레지던시 시설로 제주에 머물며 창작 활동을 이어가려는 이들이 몰리며 매년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이번에 공개되는 소장품은 창작스튜디오 입주 조건에 따라 작가들이 회화 작품 1점씩을 기증한 것들이다. 그래서 소장품마다 제주가 고향인 작가들에겐 제주를 다시 발견하고, 타지 작가들에겐 낯선 제주를 새롭게 만나는 기회가 되었던 창작스튜디오의 추억이 묻어 있다.

이중섭미술관은 그 중 제주 풍경을 소재로 한 작품을 뽑아 관람객들과 공유한다. 김연숙의 '거문오름으로 내리는 눈', 김주연의 '존재의 가벼움', 박명미의 '달로 간 섬', 박정민의 '엉또폭포', 오민수의 '산수유람-정방폭포', 허문희의 '어느 섬의 표류기, 그녀의 작은 섬' 등 20여 점이 미술관 2층 기획전시실에 걸린다.

전시는 이달 29일부터 8월 25일까지 진행된다. 월요일은 문을 닫는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시 창작 뮤지컬 '만덕' 기약 없는 상설공연 경영평가 '꼴찌' 제주문화예술재단 경영개선 …
제주 강정아 독창회… 성악에 실은 세 개의 장… 성악과 기악, 100인의 여성합창으로 제주음악제
제주 곳곳 새로 태어난 전시장, 발길 닿는 곳 … 제주도문화재 '제주큰굿' 국가무형문화재 된다
제주여성영화제 단편 작품상 '해피해피 이혼파… 1930년대 제주행 세 시인… 잊힌 장소의 정치학
"제주 한담마을 장한철 초가 밖거리 창작실로 … 제주 퀼트 모임 '바농쌈지'가 전하는 연대의 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한국 화물선 골든레이호 해체작업 마…
  • 가을 나들이 나선 남방큰돌고래
  • 목성 주변 소행선 탐사선 '루시'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반짝 추위' 한라산 첫 상고대 활짝
  • '강풍주의보' 발효중인 제주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