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푹푹찌는 제주' 벌써 8일 연속 열대야
낮에는 폭염주의보 발효중..당분간 무더위 계속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8.04. 09:15: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8월 제주지방이 폭염으로 끓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4일에도 제주지방은 열대야와 폭염특보가 계속되겠다.

 제주지방은 이날 고온다습한 남풍이 유입되고 낮 동안 일사가 더해져 낮 기온이 30∼33℃(일 최고 체감기온 31∼34℃)까지 오르겠다. 제주 산지와 추자도를 제외한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밤에는 낮 동안 오른 기온이 밤이 돼도 충분히 떨어지지 않아 제주 북부지역을 중심으로 열대야가 계속되고 있다.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최저 기온은 제주 27.1℃, 고산 26.3℃, 성산 26.1℃, 서귀포 26.4℃로 나타났다.

 올 여름들어 제주는 9일, 고산 6일, 성산 5일, 서귀포 6일간 열대야가 발생했고 제주는 8일, 고산 6일, 성산 3일, 서귀포는 6일 연속으로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다.

 산지와 남동부 산지에 낮 한때 소나기가 내리겠지만 폭염을 식혀줄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예상 강수량은 5∼40㎜다.

다음 주말까지는 소낙비를 제외한 비 소식이 없어 무더위는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해상에서는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서 바람이 10∼15m/s로 강하게 불고 물결도 2∼4m로 높게 일겠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졌다.

 제주도 앞바다와 남해 서부 서쪽 해상에서도 바람이 점차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아져 이날 밤 풍랑특보를 발효할 가능성이 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당분간 맑은 날씨.. 개천절 오후 비 … 26일부터 제주 방문객 체류기간 마스크 의무착…
농기계 안전사고 65세 이상 고령자 비율 70.4% 제주 초중고 추석연휴 1주일 1/3만 등교수업
제주공항 '스마트 모빌리티 존' 정식 오픈 한국디지털뉴스협회, 회장사에 한겨레신문 선…
제주공항 소음피해 주민에 공항이용료 지원조… "30만명 온다" 제주 민간단체 마스크 착용 캠페…
제주도의회 '예산 심의·의결권' 침해 감사위 '… 제주 종달온천지구 지정 26년만에 해제 고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