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김부겸 "통합당, 누가 누구더러 독재라고" 일갈
부동산 3법 처리-공수처법 등 비판에 강력 반박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31. 21:35: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전 의원은 31일 여당의 부동산 3법 처리에 대해 '독재'라고 반발하는 미래통합당을 향해 "누가 누구더러 독재라고 눈을 부라리나"라고 일갈했다.

민주당 8월 당 대표 선거에 나온 김 전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통합당은 발목잡기와 무조건 반대만 하다 21대 총선에서 이미 심판받지 않았냐"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주거 안정은 민생의 핵심 과제"라며 "과열된 시장을 안정시키는 것은 집권 여당으로서 당연한 책무"라고 강조했다.

또 "시장을 제어하는 법안은 타이밍이 중요하다"며 "토론 의지가 없는 야당과 협상하느라, 시간을 질질 끌다 보면 통과되어도 별 무효과이기 일쑤"라고 말했다.'

김 전 의원은 "아무리 속상해도 독재란 말은 함부로 쓰면 안 된다"며 "문재인 정부는 기본권을 제한하지도, 부정선거도 없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국회에 들어와 반대해라. 대안을 내놓으라"며 " 툭 하면 장외투쟁이라니 지겹지도 않나. 물귀신처럼 같이 빠져 죽자고 하지 마라"고 쏘아붙였다.

김 전 의원은 "공수처 후속 3법도 그렇다"며 "현 공수처법에는 야당이 동의하지 않는 공수처장은 뽑을 수 없는데, (통합당은) 아예 공수처 출범 자체를 막고 있다"고 지적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조국 백서 "조국 사태는 정치검찰의 기획" 상용화 1년 '안터지는 5G' 속 터진다
문체부 "도서정가제 논의 중단" 출판계 강력 반… 민주당 "정치하는 윤석열 이제 물러나야"
검찰 '검언유착 의혹' 전 채널A 기자 기소 코로나19 신규 확진 지역발생 15명-해외유입 18…
'종부세 최대 6%로' 부동산3법 국회 통과 '정치색 짙은 발언' 윤석열 치부와 현안은 침묵
'개정 교육과정 첫 적용' 올해 수능 9월3일 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 지역발생 13명-해외유입 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