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제주항공 내달부터 국제선 운항 재개 시동
인천-마닐라노선 주 1회 운항.. 에어부산도 7월 목표 항공권 판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5.22. 11:22: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주춤하는 가운데 항공업계가 한동안 '셧다운'했던 국제선 항로에 비행기를 띄우기 위해 '시동'을 걸고 있다.

22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제주항공[089590]은 다음달 6일부터 인천∼마닐라 노선을 주 1회 운항하기로 결정하고 예약을 받고 있다.

여행 수요 회복을 기대한다기보다는 해외 교민 수요를 고려해 일단 운항을 재개하기로 한 것으로 보인다.

제주항공은 현재 일본 나리타(成田)와 오사카(大阪), 중국 웨이하이(威海) 등 국제선 3개를 운영하고 있다.

제주항공을 제외한 나머지 저비용항공사(LCC)는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이미 2개월가량 국제선을 아예 '셧다운'한 상태다.

다만 최근 코로나19가 일부 소강 국면을 보이면서 해외 여러 국가가 코로나19로 인한 입국 제한 조치를 완화하는 추세를 보이자 진에어[272450], 티웨이항공[091810], 에어서울 등 다른 LCC도 일부 노선의 예약을 열어 둔 상태다.

에어부산[298690]은 7월 국제선 운항 재개를 목표로 하반기 국제선 특가 항공권 판매에 나섰다.

에어부산은 7월 1일 부산∼홍콩, 부산∼마카오 노선 운항 재개를 시작으로 중국과 일본, 동남아 노선을 차례로 재개할 방침이다.

이미 대형항공사(FSC)는 화물과 상용 수요 확보를 위해 다음 달부터 나란히 국제선 운항을 늘리기로 한 상태다.

대한항공[003490]은 다음 달부터 미국 워싱턴, 시애틀, 캐나다 밴쿠버, 토론토 노선의 운항을 50일 만에 재개하는 등 총 110개 국제선 노선 중 32개 노선(주간 146회)을 운영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020560]도 다음 달부터 국제선 13개 노선의 운항을 재개해 국제선 73개 중 27개 노선을 운영한다. 주간 운항 횟수도 종전 53회에서 110회로 늘어난다.

중국이 연중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를 끝내고 국경 통제를 완화할지는 국제선 운항 재개의 변수이다.

업계 관계자는 "아직 최종 통보를 받은 것은 아니어서 상황은 가변적"이라면서 "당장 중국이 입국 제한을 완화하기는 쉽지 않아 보여 일단 내부적으로 중국 노선의 운항을 재개할 준비는 하되 예약은 아직 받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이재명 "동병상련으로 검찰개혁-한명숙 재심 … 2달 지연 순경 공채시험 전국 5만명 응시
'휴원조치 해제' 어린이집 방역 어떻게 하나 '가수 김광석 타살 주장' 이상호 기자, 1억원 배…
'수도권 제외' 6월부터 전국 어린이집 휴원 조… 특별할인행사 '대한민국 동행세일' 6월26일부 2…
윤도한 "조선일보 보도는 찌라시 수준" 재난지원금 풀리자 삼겹살값 급등
'세대교체' 청와대 86그룹 가고 97이 온다 한국인만 된다는 '쪼그려 앉기' 무릎 건강엔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