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교육공무직 제주지부, "학생인권조례 제정 지지"
8일 성명 통해 입장 전해
김지은 기자 jieun@ihalla.com
입력 : 2020. 04.08. 13:40: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교육공무직본부 제주지부(이하 교육공무직 제주지부)가 '제주학생인권조례' 제정을 지지하는 뜻을 밝혔다.

교육공무직 제주지부는 8일 성명을 내고 "학교에서 일하는 교육 주체의 일원으로서 제주학생인권조례 제정을 지지한다"며 "학교는 우리 사회 그 어느 곳보다 민주적이고 평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학생들이 학교에서 민주시민으로서의 권리를 보장받지 못할 때 차별을 내면화하고, 이는 사회 곳곳을 병들게 한다"며 "학교가 민주적이고 평등하길 바란다. 학생인권조례 제정을 위해 함께하겠다"고 덧붙였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 고3·중3·초 1·2 제외 과대학교 격주 등교 고3 이어 오늘 소규모 초·중학생도 학교로
사회적 거리두기… "긴급돌봄은 예외" 고3 등교 이틀 지나 현장 찾은 이석문 교육감
제주대 개교 68주년 "내년 첨단학과 신설 추진" (사)디자인과음식문화 제주대에 7년째 장학금 …
제주교총 "돌봄교실은 지자체가 맡아야" "4·3특별법 개정 외면한 정부와 국회 규탄"
제주도교육청 추경예산안 도의회 통과 이석문, 4개월 월급 30% 이어 재난지원금도 기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