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코로나에 제주문화예술지원사업 심의 연기
제주문예재단, 공연장 상주단체 등 2차 공모 서류·인터뷰 심의 늦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2.25. 09:13: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문화예술재단이 2020제주문화예술지원사업 2차 공모 심의 일정을 연기했다.

제주문예재단은 24일 오후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비상사태 선포 후속조치 발표에 따라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2차 공모 심의일정을 연기한다"고 알렸다.

이에 따라 2월 말~3월 초 예정했던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 지원 사업, 예술공간 특성화 지원 사업, 국제예술교류 지원 사업에 대한 서류와 인터뷰 심의는 추후 재공고를 통해 날짜를 잡을 예정이다. 제주 원로예술인 회고 지원 사업, 문화예술연구 조사 지원 사업에 대한 서류 심의도 잠정 연기했다.

문예재단은 이날 공지에서 "심의 대상자 중 자가격리를 포함 코로나19 의심자나 확진자가 있는 경우 사전 연락해달라"고 당부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문화상징 '폭낭'이 사라진다 제주 문화계 '잠시 멈춤' 언제까지…
2020년도 제주자연문화재 돌봄사업단 발대식 제주 문화콘텐츠 기업 역량강화 지원 사업
"고마워요 도서관"… 문화 공백 메워주는 제주 … 제주 아이들 4·3그림책 만들고 정치소설 써보…
서귀포예술의전당 한문연 기획 프로그램 선정 [제주바다와 문학] (46)리사 시의 장편 ‘해녀들…
2020제주비엔날레 8월 중순으로 연기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52)어머님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