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도 "코로나19 자가격리자 중 대구 출신 없다"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2.24. 10:10: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자치도는 일부 언론이 '자가격리자로 추정되는 여성이 서점에 출입했다'는 보도에 대해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다고 밝혔다.

 제주자치도는 보도와 관련 해당 서점 관계자와의 통화를 통해 "서점에 책 사러 온 손님이 '대구에서 왔다'는 전화통화 내용을 들었다"는 증언을 확보했다.

 또 해당 고객은 제주자치도가 관리하는 자가격리자가 아닌, 대구를 다녀왔다는 이유로 회사에서 자발적 자가격리 조치가 내려진 인물로 파악됐다고 설명했다.

 제주자치도의 코로나19 확진자 역학조사 과정에서 자기격리 대상에 포함된 인원은 총 160명이며, 이 중 22명이 해제돼 총 138명이 관리되고 있다. 이 중 대구 출신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와 관련해 배종면 제주도 감염병 지원단장은 "대구를 갔다 와서 격리중'이란 말이 내용에 있는데, 대구 방문을 이유로 격리명령을 받은 제주도 내 격리자는 없다"고 밝혔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위미농협APC 2019년도 종합평가 '대상'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미스콩나물 진선…
제주 관광 가장 큰 불만사항 '비싼 물가' 제주 국제학교 성추행 외국인 교사 감형 '논란'
제주신라 "허니문 패키지 판매 갑절 증가" 제주산지 5일째 건조특보 '산불 주의'
'봄의 전령' 벚나무 알고 보니 온실가스 해결사 제주시수협 등 해양폐그물 업사이클링 업무협…
빅카인즈서비스 '후보자로 보는 뉴스' 제공 제주산간 나흘째 건조특보 '화재 주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