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가을장마에 태풍 비날씨만 10여일…애타는 농심
서귀포시 지역서 파종 이뤄진 감자 440㏊에서 상당수가 썩음병 피해 발생
월동채소 대체작물 재배시 지원되는 직불금도 ㏊당 100만원으로 농가 외면
감귤 당도도 작년보다 0.9브릭스 낮아 앞으로 기상상황이 변수로 작용할 듯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09.10. 18:46: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가을장마에 이은 태풍 '링링'까지 비날씨가 지속되며 감자 등 밭작물 재배농가들이 침수피해를 보거나 파종 적기를 놓치면서 속이 까맣게 타들어가고 있다. 8월 26일부터 시작된 비는 일주일 이상 이어지다 지난 주말 태풍의 직접영향까지 제주 곳곳에 열흘 넘게 비를 뿌렸다.

 10일 서귀포시에 따르면 현재까지 감자 441㏊, 마늘 337㏊, 월동무 160㏊ 등 9종의 밭작물 2388㏊에서 파종이 이뤄졌다. 이 중 피해율은 90%로 피해 정도의 차이만 있을뿐 사실상 대부분의 농작물에서 침수와 유실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특히 파종후 막 싹을 틔운 어린싹이 장기간 물에 잠기며 썩음병 등이 발생한 감자가 피해가 가장 큰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현재 서귀포지역 감자 파종률은 약 60%, 마늘과 월동무 15%, 양배추는 15%정도로 추산되고 있다.

 감자는 파종 적기가 8월 하순으로 늦어도 이달 중순까지는 파종이 이뤄져야 해 농가들의 마음이 급한 상태고, 썩음병 피해를 본 농가에선 재파종을 하고 싶어도 종자가 없어 월동무로 갈아탈 가능성이 커 월동무 과잉생산 우려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제주도는 과잉생산이 반복되는 월동채소 대신 타작목으로 전환을 유도하기 위해 월동채소류를 재배했던 농지에 보리 등 타작물을 재배하거나 휴경할 경우 도비로 ㏊당 100만원을 지원하는 생산조정직접지불제를 시행하고 있지만 농가 기대에 못미치며 별 효과를 내지 못하고 있다. 쌀 과잉생산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다른지역에서 논에 벼 대신 콩이나 조사료 등을 재배할 경우 ㏊당 평균 340만원을 국비 등으로 지원하는 것에 견주면 지원금 규모가 훨씬 적다.

 제주도 관계자는 "월동채소 과잉생산을 막기 위해 일정 면적을 다른작물로 전환이 필요한데, 생산조정직불제 지원금에 대해 농가에서 현실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있어 내년부터는 상향 조정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밭작물뿐만 아니라 감귤도 잦은 비로 당도 하락이 우려되고 있다. 서귀포농업기술센터가 이달 2일 측정한 감귤 당도는 7.1브릭스로 작년 같은기간(8.0)보다 0.9브릭스 낮게 나타났다. 그 후 계속된 비날씨로 지금은 당도가 더 떨어졌을 것으로 추정되는 상황이다.

 도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최근의 비날씨가 감귤 당도에 일정부분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하지만 이맘때부터 당도가 올라가기 시작해 9월 중순 이후의 날씨가 감귤 당산도를 결정하는만큼 앞으로 건조한 날씨의 지속 여부가 변수"라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주거형 분양 휴양콘도 집행정지 신청도 기각 서귀포시, 예비 귀농귀촌인 현장체험 투어
전기차 충전 자투리 시간 이용한 투어 선뵌다 한국어로 노래하는 외국인 중창단 공연
서귀포시 2019년 마지막 민방위 교육 훈련 성산읍 온평 소재 단독주택서 화재
태풍피해 복구 공사에 따른 '교통 불편' 지역아동센터서 '건강마루교실' 운영했더니…
서귀포시 관내 분만율·산후조리원 이용 늘었다 마라도서 2019가구주택기초조사 실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