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시청률 잡아라" 지상파도 종편도 조국대전 '올인'
어제 간담회 시청률 두 자릿수 올리자 일제히 토론·탐사보도 편성
조국 국회 기자간담회 시청률 1위는 TV조선…지상파 3사도 따돌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03. 15:57: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임명을 둘러싼 논란이여의도를 넘어 사회 전반으로 확산하면서 방송가에서도 확실한 시청률 보장 카드로 떠오른 '조국 이슈'에 일제히 카메라를 들이대느라 분주하다.

 특히 2일 지상파 3사, 종합편성채널 4사, 보도채널 2사가 동시 생중계한 조 후보자 국회 기자간담회는 평일 오후였음에도 실시간 시청률 총합이 13.88%(ATAM 기준)에 달하는 등 국민적 관심이 쏠렸다.

 3일 닐슨코리아 집계로도 KBS 1TV '뉴스특보'가 2.2%, MBC TV '2시 뉴스외전'이0.9%, SBS TV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이 1.8%를 각각 기록했다.

 특히 종합편성채널인 TV조선의 '뉴스특보'가 2.379%(이하 유료가구)로 지상파 3사까지 따돌리고 전 채널을 통틀어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JTBC '전용우의 뉴스온'이 2.060%, 채널A '특집 정치데스크'가 1.102%, MBN '뉴스빅5'가 1.041%의 시청률을 보이는 등 다른 종편들도 지상파를 위협하는 성적을 냈다.

 기세에 힘입어 JTBC '뉴스룸'은 이날 방송에 여야 원내대표를 초청해 토론을 벌이기로 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열띤 입씨름을 펼칠 것으로 예상되자 JTBC는 아예 시간을 넉넉히 잡고 오후 7시 55분부터 9시 55분까지 확대 편성했다. 이후 드라마와 예능도 토론 종료 시점에 따라 시작 시각이 달라진다.

 KBS 1TV 시사교양 '시사기획 창'도 이날 오후 10시 '조국으로 조국을 보다' 편을 통해 조 후보자 자녀의 특혜 논란과 웅동학원 채무면탈, 사모펀드 투자 의혹 등에 대해 긴급 취재한 내용을 방송한다.

 중견 기자들로 구성된 제작진은 팀을 이뤄 조 후보자와 그의 가족을 둘러싼 각종 의혹을 점검하고 많은 사람이 조 후보자에 분노하는 이유를 파헤친다. 이 과정에서 제작진은 조 후보자가 과거에 쓴 서적과 소셜미디어 등을 주요 소재로 활용할 계획이다.

 MBC TV도 4일 0시 '100분 토론'에 여야 정치인들이 참여해 조 후보자 이슈와 관련한 치열한 토론을 벌인다.

 더불어민주당 이종걸 의원, 진성준 전 의원, 자유한국당 유기준 의원, 김용남 전 의원이 토론자로 나서 조 후보자 임명 강행이 적절한지, 검찰 개혁을 완수할 수 있을지 등을 놓고 토론한다.

 이 밖에도 모든 방송사 뉴스가 조 후보자 일가에 대한 각종 의혹 및 조 후보자 임명 여부 관련 소식으로 채워지는 상황이다. 특히 종편은 오후 시간 패널들이 출연하는 뉴스 토크쇼를 활용해 끊임없이 이슈를 생산하는 중이다. [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제주 호텔토스카나 "현 소유주와 김준수 사건 무관" 안과의사 전문직 평균보수 4천171만원 최고
유시민 "검찰 의도 갖고 수사..윤 총장 해임할때 아… '주미대사 내정' 이수혁 사퇴 비례대표 정은혜 승계
김녕·월정 지질트레일 만끽하는 외국인 관광객 구좌중앙초 복구나선 제주자치도교육청
[포토] 강풍에 날아가버린 지붕 한혜진, MBC '나 혼자 산다' 금주 복귀
[포토] 제주드림타워와 번개 "위장약 복용환자, '잔탁' 확인하고 대체약 재처방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