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국비 50% 확정
최대 현안 제주환경인프라 조기 확충 추진 탄력
기재부, 국책사업 인정 국비 지원키로 심사 결정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8.16. 11:07: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하수처리장 현대화 계획 조감도.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에 총 1865억원의 국비가 지원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기획재정부에서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 국비지원 사항에 대한 최종 심의회를 개최한 결과, 총사업비 3886억원 중 원인자 부담금 156억원을 제외한 재정투자액의 50%인 1865억원을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당초 국비지원 규모는 추가로 증설되는 9만t에 대한 절반 수준인 954억원에 대해서만 지원키로 돼 있었다.

하지만 도내 하수발생의 60% 이상을 처리하는 제주하수처리장은 1993년 준공된 이후 노후화하고, 제주도의 환경가치를 보전하고 하수처리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차원이라는 취지와 필요성에 공감대를 얻어냄으로써 지난 1월 ‘예타’ 면제 사업으로 선정됐으며, 총 재정투자액(3730억원)의 50%를 지원받게 됐다.

이와 관련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지난 1월 29일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확정 브리핑을 통해 “예비타당성 조사가 면제됨으로써 예산 투입 시기가 앞당겨지고, 국가가 최대한 부담하는 것으로 협의가 이뤄졌기 때문에 앞으로 제주도의 부담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방향으로 협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또 지난 7월에는 국회와 기재부를 직접 찾아 “제주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는 제주의 시급한 환경기초시설에 대한 주민 수용력 제고를 고려해 기존시설을 현대화·지하화 하는 사업”이라며 현대화 사업의 국비 지원 규모 확대를 요청했다.

제주도는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7개년 동안 3886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1일 하수처리량을 기존 13만t에서 22만t으로 증설하고, 침사지, 침전지, 생물반응조, 슬러지시설, 해양방류관 등 기존 처리시설의 완전 지하화 및 지상의 공원화를 추진할 방침이다.

앞으로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 자문위원회를 거쳐 사업계획적정성 결과가 최종 확정되면 대형공사 입찰방법심의, 사업계획 고시, 기본계획 용역 시행 등 행정절차를 추진하게 되며, 착공은 2021년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는 한국개발연구원(KDI)에서현대화사업규모 22만t이 적정한지에 대해 사업계획 적정성 검토 결과를 기재부에 제출한 상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해중경관지구 조성사업 속도 붙나 서부지역 농업용수 질산성 질소 농도 배 이상 증가
제주도, 일몰제 앞둔 도시공원 민간특례개발 추진 제주도의회 행조특위, 17개 대규모 사업장 증인신문…
제주도, 미등록반려견 민·관합동단속 추진... 적발… JDC, 국민(도민)참여예산 온라인 투표
제주도 공무직노조 "2020년 생활임금 고시 즉각 철회 '제주형 사회적농업' 내년부터 추진
제주 공공기관 1년간 경영 '특출한 성과 없다' 415억 투입한 옛 탐라대 활용 수년째 감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