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최지만 2루타 2방에 역전 2점포 작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4. 14:39: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역전 2점포를 작렬하며 팀의 5연승을 이끌었다.

 최지만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방문 경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전에 5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4-4로 맞선 7회 초 2사 1루에서 우중월 홈런을 터트렸다.

 지난달 29일 토론토 블루제이스를 상대로 2점포를 터트린 지 16일 만에 나온 시즌 11호 홈런이다.

 1-4에서 4-4로 따라잡았던 탬파베이는 최지만의 홈런으로 6-4로 점수를 뒤집었다.

 탬파베이는 7-5로 승리하며 샌디에이고 3연전을 싹쓸이하고 5연승을 질주했다.

최지만은 2회 초와 3회 초에는 시즌 13·14호 2루타를 터트리는 등 이날 5타수 3안타 2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

 앞서 5경기 연속 무안타로 침묵했던 최지만은 장타 3방으로 존재감을 드러내고,시즌 타율을 0.255에서 0.261로 끌어 올렸다.

 최지만이 한 경기에서 장타로만 3안타를 친 것은 처음이다.

 특히 좌완 투수에 약했던 최지만은 좌완 에릭 라워를 상대로 연타석 2루타를 날렸다.

 최지만은 1-4로 밀린 2회 초 선두타자로 나와 좌월 2루타를 날렸다. 이어 윌리 아다메스의 중전 적시타에 홈을 밟으며 2-4로 추격하는 득점을 했다.

 최지만은 3회 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도 중월 2루타를 쳤다. 아다메스의 삼진으로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최지만은 3-4로 뒤쫓는 5회 초에는 좌익수 뜬공으로 잡혔다.

 그리고 4-4로 따라잡은 7회 초, 2점 홈런을 터트렸다. 우완 미셀 바에스의 시속153㎞ 포심 패스트볼을 우중간 담장 뒤로 넘겼다.

 탬파베이는 다음타자 아다메스의 안타와 에릭 소가드의 2루타를 엮어 7-4로 더 달아났다.

 7-5로 앞선 9회 초, 최지만은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2루수 땅볼로 물러났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23일 시범경기 메츠전 등… '코로나19 확산' 도쿄올림픽 '예정대로 열릴까'
'19일 귀국' 손흥민 21일 팔 수술 받는다 제주도-제주Utd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뛴다
'손흥민 공백 실감' 모리뉴 "총알 없는 총 들고 … '손흥민 공백' 토트넘 맥없이 무너지다
제주스포츠과학센터, 체력측정 지원 강화 '성적부진' 프로농구 오리온 추일승 감독 자진 …
'선발 준비' 김광현 첫 라이브피칭 제주도체육회 '제54회 도민체육대회' 표어 공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