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방 입추에도 찜통더위 계속
어젯밤 제주 전역 열대야 현상.. 오늘 낮 최고 33℃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8.08. 08:32: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입추(立秋)에도 무더위는 식을 줄 모르고 있다.

제주지방기상청은 고온다습한 기류가 유입되면서 밤사이 기온이 충분히 떨어지지 못해 제주도 전역에 열대야 현상이 발생했다고 8일 밝혔다. 주요 지점의 밤사이 최저기온을 보면 제주 27.7℃, 서귀포 26.6℃, 성산 25.5℃, 고산 25.2℃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제주시는 15일, 서귀포 13일, 고산 12일, 성산 7일로 열대야 일수가 늘었다. 열대야는 밤사이(18:01~다음날 09:00) 최저기온이 25℃ 이상 유지되는 현상을 말한다.

제주기상청은 산지를 제외한 제주전역에 폭염주의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8일에도 낮 기온이 31~33℃까지 올라가는 무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이와함께 대기 불안정으로 낮에는 산지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 이상의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예상강수량은 10~50㎜정도다.

이같은 무더위는 주말까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교통방송 '하늘을 닮은 글자' 8월 좋은 프로그… 제주지방 오늘 저녁부터 내일 오후까지 비
장성철 "김현미 장관 공론화 발언 무책임" 비판 중부발전, 제주지역 최초 '천연가스 발전' 개시
군산항 방치 제주산 불법 폐기물 8천t 처리 완료 "제주관광 컨트롤타워 '관광부지사' 신설해야"
국토부 제주 제2공항 공론화 방식 떠넘기기? 대통령공약 제주 '하논분화구 복원' 7년째 제자리걸…
제주 빛의 벙커 차기작 '빈센트 반 고흐' '65억 들인' 제주민군복합항 무빙워크 부실 논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