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증인 불출석 제주도의회 행정조사특위 두번째 연기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7.12. 15:46: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15일 열릴 예정이던 제주도 대규모개발사업장 대상 행정사무조사특별위원회 증인신문이 또다시 연기됐다.

제주자치도의회는 원희룡 지사와 이석문 교육감 등 주요 핵심 증인 등이 불출석하겠다고 밝힘에 따라 15일 증인신문을 오는 8월9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당초 지난 6월27일 열릴 예정이던 행정사무조사특별위원회 증인신문은 주요 증인 등이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함에 따라 15일로 심문조사 일정을 한 차례 연기한 바 있다.

이상봉 위원장은 "주요 핵심 증인이 불출석하겠다는 것에 유감을 표한다'면서 "다음 회의 때는 반드시 출석해 도민들이 제기하는 여러 의문점에 대해 책임있는 증언을 해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행정사무조사특위는 원 지사를 비롯한 전.현직 공무원, 이석문 교육감 등 교육청 공무원, JDC관계자 등 40명을 증인 또는 참고인으로 결정해 출석을 요구한 상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2024년까지 체육인프라 대대적 확충 나선다 내년부터 동시다발성 김치나눔행사 줄어들까?
여인태 제주해경청장 세월호 참사 구조책임자 명단… 애월읍 단독주택서 화재 2천만원 재산 피해
사천 삼천포항∼제주 뱃길 2021년부터 열린다 제주 주말 벌초하기 좋은 날씨 전망
"이런 날벼락이.." 중문단지 상인들 '안타까움' 제주항공 10월 3일 제주∼가오슝 주2회 취항
제주 산간지역 밤사이 150㎜ 집중호우 대한항공 제주-포항 9월16일 재취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