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일자리 찾는 사람 늘었는데 일자리는…
통계청, 5월 제주자치도 고용동향 살펴보니
경제활동인구 3.9% 증가..취업자 2.9%만 ↑
젊은층 취업자 줄고 일용근로자 중심 증가세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6.12. 16:12: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일자리를 찾는 구직자들이 큰 폭으로 늘었지만 일할 수 있는 적당한 일자리는 절대적으로 부족한 실정이다. 특히 젊은층 구직난이 심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호남지방통계청 제주사무소가 발표한 5월 제주특별자치도 고용동향에 따르면 제주특별자치도 15세이상인구(생산가능인구)는 55만7000명으로 전년 동월대비(이하 생략) 1만 6000명(2.9%) 증가했다.

 경제활동인구는 39만 1000명으로 1만 5000명(3.9%) 증가했고, 경제활동참가율은 70.3%로 0.7%p 상승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6만 5000명으로 1000명(0.4%) 증가했다.

 취업자는 38만 2000명으로 1만 1000명(2.9%) 증가했다. 하지만 연령계층별로 보면 40대와 50대가 각각 2000명씩, 60세 이상은 1만명이나 증가한 반면 20대와 30대는 4000명과 3000명씩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구나 취업자중 일용근로자가 3만1000명으로 5000명(18.1%)이나 늘어나 젊은층 및 양질의 일자리는 절대적으로 부족한 실정이다.

 고용률은 68.6%로 전년과 동일했다. 남자는 76.2%로 0.7%p 상승했지만 여자는 61.2%로 0.6%p 하락했다.

 실업자는 9000명으로 4000명(80.8%) 증가했다. 남자는 5000명으로 3000명(103.8%), 여자는 4000명으로 1000명(53.8%) 증가했다. 실업률은 2.4%로 1.0%p 상승했다.

 산업별 취업자는 농림어업 8000명(14.5%),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8000명(6.0%) 증가했다. 반면 도소매·숙박·음식점업 3000명(-3.2%), 전기·운수·통신·금융업 2000명(-4.0%), 건설업 1000명(-2.6%) 감소했다.

 직업별로는 기능·기계조작·조립단순종사자 1만명(8.7%), 농림어업숙련종사자 6000명(12.0%), 관리자·전문가 5000명(9.7%) 증가했다. 이에 반해 사무종사자는 9000명(-12.7%), 서비스·판매종사자는 1000명(-0.8%) 감소했다.

 비임금근로자수는 13만 3000명, 임금근로자수는 24만 9000명으로 나타났다.

 비임금근로자는 1만명(7.9%) 증가했고, 이 중 자영업자는 9000명(8.9%), 무급가족종사자는 1000명(2.9%) 증가했다. 임금근로자는 1000명(0.4%) 증가했고, 이 중 일용근로자는 5000명(18.1%) 증가했으나 임시근로자는 4000명(-5.5%) 감소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지니, 관광행복택시 예약연계 서비스 실시 "산재한 매력적 관광콘텐츠 통합·관리 필요"
제주농협, 소상공인 지원 신용보증재단에 3억 출연 제주삼다수와 카카오프렌즈가 시원하게 만났다
타지역 렌터카 제주 불법 유입 의혹 조사 착수 마늘과 양파 이어 맥주보리도 처리난
6월말 장마 시작 농작물 병충해 방제 '비상' 지난달 제주공항 이용객 국제선 호조로 소폭 증가
제주감귤 '귤로장생' 온라인 판매 고공행진 1500만 관광시대 맞아 미래전략 모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