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서울대공원 돌고래 '태지' 제주도서 여생 보낸다
수중공연 사진찍기 등 금지 조건 민간 위탁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16. 14:01: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돌고래 태지.

서울대공원의 마지막 돌고래 '태지'(20세 추정·수컷)가 현재 위탁 관리 중인 제주도 민간 시설에 남게 됐다.

 16일 서울대공원에 따르면 서울시는 '큰돌고래' 종인 태지를 2017년 6월부터 제주 퍼시픽랜드에 맡겼다.

 태지의 위탁 조건에는 조련사와의 수중공연이나 사진찍기와 같은 직접적인 접촉금지 등이 포함돼 있었다.

 앞으로도 기존 금지사항은 적용된다. 또 태지의 바다쉼터 이송이나 방류 등에 대한 사회적 합의가 생길 경우 이를 수용해야 하는 조건도 추가됐다.

 다만 바다쉼터 조성이나 방류는 쉽지 않다는 의견이 있었다고 한다.

 시에 따르면 세계포경위원회 과학전문위원인 나오미 로즈는 "한국 해양 조건상 바다쉼터 조성은 어렵고, 방류 또한 나이와 10년 이상의 수족관 생활을 고려할 때 태지에게 부적합하다"는 의견을 냈다.

 태지는 2008년 9월 서울대공원에 반입될 당시 6세 이상으로 추정됐다.

 큰돌고래의 수명은 25∼30년 정도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대한민국 의회·행정 박람회 조직위 첫 출범 제주 북부 오늘-내일 밤 산발적인 비
괭생이모자반 제주 해역 올해 첫 출현 제주지방 호우특보 해제.. 삼각봉 40㎜ 기록
원희룡 "현 공항 확장 제주시 최악으로 만들것" 제주 남부-산지 호우주의보.. 최고 100㎜
제주 제2공항반대 시민단체, 악성댓글 수사 의뢰 제주 통일트랙터 北전달 추진 출정식
제주지방 23일 오전부터 많은 비.. 최고 120㎜ 제주지방 21일 밤 산발적인 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