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제주바다서 별이 된 단원고 학생들 기리다

16일 제주국제대서 명예 입학한 7명 추모행사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13. 17:26: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세월호 5주기를 맞아 제주국제대 명예 입학한 단원고 학생 7명을 기리는 추모행사가 열린다.

제주국제대 관계자는 "4월의 제주의 노란 유채꽃을 보기 위해 수학여행을 오던 중 가장 예쁘고 빛나는 시기의 꽃 같은 아이들은 제주에 도착하지 못했고, 차가운 바다에서 허망하게 물거품에 갇혀, 하늘의 별이 돼 꿈같은 기억으로만 남았다"라며 "이들 세월호 참사 단원고 학생 가운데 제주국제대에 명예 입학한 7명의 학생들을 추모하기 위한 행사를 마련한다"고 13일 밝혔다.

제주국제대(총장 강철준)가 주최하고, 제주국제대 총학생회(회장 김덕용)가 주관하는 '2019년 세월호 5주기 추모 행사'가 16일 오후 2시 대학 본관 대강당에서 세월호 유가족 및 전체 교직원 재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치러진다.

제주국제대에는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 가운데 음악으로 꿈을 이루고자 했던 고(故) 박수현·오경미·이재욱·홍순영·강승묵·김시연·안주현 등 학생 7명이 2016년 제주국제대에 명예 입학했고 올해 4학년 졸업반이 됐다.

추모행사는 살풀이를 시작으로 세월호 영상 소개, 행사취지 소개, 2016학번 동기들의 추모공연, 입학식 영상, 추도사, 유가족 영상, 제주 4개 대학 총학생회 선언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제주국제대는 "4·16참사 5주년을 맞아 모두의 아픔이 된 세월호 영령을 위로하고 잊지 않겠다"라며 "4·16 추모행사를 개최하고자 한다"고 행사 기획 이유를 설명했다.

교육 주요기사
"읽고 싶은 책, 서점에서 바로 이용하세요" 제주대 교육국제화역량 인증대학 선정
오홍식 제주대교수회장 국교련 상임회장 선출 교육공무직노조 "석식 영양사 근무 시간 늘려…
"코로나19 관련 잘못된 정보… 제주대 감염증 … "아이 보내기 걱정"… 코로나19에 불안한 새 학…
제남도서관, '문화가 있는 날' 영화 상영 제주대 김진수 교수 조세학술상 논문상
제주교육박물관, 기증자료전 마무리 "합격자 번복 교사 임용시험 불신키운 중대 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