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전여농 제주연합 "비자림로 확장 중단해야"
"오히려 도로 폭 넓혀 공사"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9. 04.04. 14:43: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제주도연합은 4일 성명을 내 "비자림로 확장공사 중단하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원희룡 지사는 작년 비자림로 확장공사로 여론이 들끓자 공사를 중단하고, 올해 3월 아름다운 경관 도로라는 대안을 내놓고 공사를 재개했다"며 "하지만 제주도가 새롭게 제시한 대안은 오히려 도로 폭을 넓히는 것으로 예산 역시 당초 207억원에서 242억원으로 증가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는 제주도가 경기 활성화를 외치며 건설경기를 살리기 위해 토건 건설 예산을 증가시키는 흐름과 무관하지 않다"고 비판했다.

 전여농 제주연합은 "제주도는 건설경기 활성화가 아니라 1차 농업을 살리고, 천혜의 자연을 보전하는 데 힘쓸 때 미래가 보장된다"며 "원희룡 도정은 자연을 파괴하고 예산을 낭비하는 비자림로 확장 사업을 멈추라"고 강조했다.

사회 주요기사
세월호 구조 부실 의혹 제주해경청장 기소 민원 해결 대가 돈 받은 민간단체 회장 법정구…
용머리 인근 해안가서 백골 시신 발견 제주4·3 수형 행불인 341명 무더기 재심 청구
제주해경 강풍에 좌초된 선박 인양 눈폭탄 쏟아 붓고 제주 대설특보 해제
제주 구좌읍 제재소 화재 인명피해 없어 강풍에 어선 해상에 떠밀려 좌초
제주 애조로 주행하던 1t 트럭서 화재 제주 전역 대설특보 산간도로 빙판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