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강풍·호우특보 해제..성산 53㎜
제주공항 20일 순간최대풍속 27.3m/s 기록.. 항공기 차질 속출
오늘 북부지역 한때 비.. 주말까지 대체로 맑은 날씨 이어질듯
위영석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3.21. 08:48: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순간최대풍속 20m/s가 넘는 강풍과 많은 비를 뿌렸던 비구름대가 제주지방에서 물러나면서 강풍·호우주의보가 해제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21일 오전 4시를 기해 제주도에 내려진 강풍주의보를 해제했다. 이에 앞서 제주도 산지와 동부, 남부에 내려진 호우주의보도 20일 밤 늦게 해제됐다.

하지만 저기압 영향에 따른 비구름대와 지형적인 영향으로 동부와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렸다.

20일부터 21일 04시까지 주요 강수량을 보면 한라산 삼각봉에 103.0㎜가 내린 것으로 비롯해 , 성판악 91.5, 윗세오름 78.0㎜를 기록했다. 동부지역인 성산 53.3, 표선 43.0, 송당 26.5㎜를 보였고 서귀포 13.4, 태풍센터 49.5, 신례 42.5, 색달 18.0㎜, 제주 1.7, 새별오름 12.0, 선흘 12.5㎜, 고산 3.3, 금악 12.5, 대정 3.5,추자도 20.5㎜를 기록했다.

20일 오후부터 강풍도 계속됐다. 주요지점 최대순간풍속을 보면 제주공항에는 27.3m/s의 강풍이 불었다. 제주 26.5, 유수암 24.0, 어리목 23.8, 외도 21.3, 월정 20.0, 선흘 19.7m/s 등 제주북부지역을 중심으로 강한 바람이 불었다.

이에따라 윈드시어와 강풍, 뇌전특보가 내려진 제주국제공항에서는 130여편이 넘는 항공기가 무더기로 결항하거나 지연운항하는 등 큰 차질이 빚어졌다.

제주기상청은 21일 오후부터 밤사이 북부와 산지를 중심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22일부터 주말까지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21일낮부터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밤에는 체감온도(제주시 기준)가 3~5℃로 낮아 쌀쌀할 것으로 예상된다.

22일 아침기온은 6~7℃로 평년(6~8℃)과 비슷하겠으나, 낮 기온은 8~14℃로 평년(13~15℃)보다 조금 낮겠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거주 30대 여성 서울 강남서 코로나19 확진… 제주지방 28일부터 다시 봄 비
민주당 제주시을 경선결과 오늘 오후 발표 '코로나19 확산' 신재생에너지홍보관 임시휴관
제주지방 내일까지 강풍 동반 봄비 '헌혈 급감' JDC '사랑의 헌헐캠페인' 동참
제주 분포 붉가시나무 알고 보니 '산소 공장' '바람피운다' 의심 아내 살해 50대 징역 15년 선…
[인사]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심정… '코로나19 확산' 제주-대구 항공노선 전면 운항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