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항 동물검역센터 12월 중 완공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12.11. 10:18: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구제역,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악성가축전염병의 도내 유입 방지를 위해 추진중인 제주항 동물검역센터가 12월 중 완공된다.

 11일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에 따르면 제주항 동물검역센터는 지난해 6월 도내 고병원성 AI 발생 이후 제주도에 국경검역 수준의 차단방역 체계 구축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추진되고 있다.

 제주항 6부두에 총 13억원(국비 3억·도비 10억)을 투입해 2층 연면적 399㎡ 규모로, 최신 차량소독시설 및 방역사무실 등 차단방역시설이 들어선다.

 이달 중 완공이 되면 제주항을 통해 도 내외로 이동하는 축산관련 차량, 축산관계자 등에 대한 소독이 더욱 효율적으로 이루어지는 것은 물론 불법 반입 가축·축산물에 대한 지도·단속 강화 등 체계적인 방역관리가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익천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악성가축전염병이 유입돼 제주 축산업의 경제적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제주의 주요 관문인 제주항 차단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청정 제주산 축산물의 국내외 신뢰도 제고를 위해 제주만의 독자적이고 체계적인 검역체계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오는 9월 '2020 세계유산축전' 열린다 "동절기 한라산 탐방 안전사고 주의하세요"
25~26일 제주목관아서 다채로운 전통놀이 정의당 김대원 21대 국회의원 선거 비례대표 출…
박희수 "제주시갑 전략공천 백지화해야" 제주돼지고기 홍콩 2000만 달러 수출계약
제주 불법관광 근절 강조 '약효' 유효기간은? 제주 투자유치·관광개발 '숨고르기' 끝내나…
설맞이 다문화가족 전통문화 체험행사 제주도, 7년 연속 산불 없는 해 실현 나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