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거문오름트레킹] 거문오름 안 작은도서관… 책 읽는 숲길
행사 첫날 30여분만에 대여책 동 나
"뜻밖의 책 선물" 탐방객 호응 뜨거워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07.30. 18:55: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는 8월6일까지 열리는 세계자연유산 거문오름 국제트레킹 행사에서 '오름 안에 작은 도서관'을 테마로 무료 책대여 코너가 성황리에 운영되고 있다.

 30일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와 거문오름국제트레킹위원회에 따르면 거문오름국제트레킹 행사에 참여하는 탐방객이면 누구나 무료 책 대여 코너를 통해 1명 당 1권의 책을 무료로 빌려볼 수 있다. 책 종류도 동시집에서부터 시집, 에세이, 소설, 자기계발서 등 다양한 책이 마련됐다. 무료 책 대여 코너는 행사기간 내내 운영되며 매일 50권씩 새로운 책이 채워진다.

 개막식 날인 28일엔 책을 내놓은 지 30여분 만에 대여할 책이 모두 동이 나기도 했다.

 트레킹 행사 기간 예약을 하지 않아도 된다는 말에 거문오름을 찾았다는 김오봉(51·서귀포시 표선면)씨는 "오름에 오르면서 한숨 쉬어갈 때 읽기 위해 간단한 책을 골라봤다. 여행할 때 책이 쏙쏙 들어오지 않느냐"면서 "몸과 더불어 마음도 건강해지는 좋은 계기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찾은 김미옥(57)·김미자(59) 자매는 거문오름에서 손녀 백주아(신광초2)·김보림(호성초2)양과 무료로 대여받은 동시집을 함께 읽으며 추억을 쌓았다. 김미옥씨는 "오름에서 책을 선물받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면서 "손녀와 함께 처음 거문오름을 오르는데다 책 선물까지 받게 돼 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서 60대 여성 실종 2주만에 숨진채 발견 제주서 구급대원 폭행 30대女 벌금형
"사업성·필요성 없는 비자림로 확장 중단하라" 제주시 일도2동 다가구주택서 화재
감귤 간벌 시기 맞은 제주… 파쇄기 사고 경보 끊이지 않는 구급대원 폭행… 비책은 '합기도'
버자야, 제주도 상대 예래단지 손배소 '패소' 술먹고 행패 부린 60대 남성 구속
4·3수형생존인 이야기 '나 죄 어수다' 사진전 구좌읍 창흥교차로 충돌사고 출근하던 해경 1명 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