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음식물쓰레기 자체처리 지원사업 추진
강봄 기자 spring@ihalla.com
입력 : 2015. 03.31. 13:02: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도서지역 및 읍·면지역을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자체처리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31일 밝혔다.

 음식물쓰레기 자체처리 지원 사업은 기계, 열, 생물학적 처리과정을 통해 음식물쓰레기를 감량하고, 처리부산물은 퇴비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2013년 추자도 지역 143가구에 설치 지원(9100만원),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의 93%가 감량 기기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올해 사업 대상 도서지역은 마라도, 가파도, 비양도이며, 읍·면지역은 읍·면별 1개 마을(10개소)을 선정하게 된다.

 제주자치도는 올해 6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할 계획으로, 사업신청은 4월까지다. 제주도는 5월까지 보조사업자를 확정, 12월까지 사업이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도는 음식물쓰레기의 혼합 배출에 따른 악취 및 미관 저해요소를 해결할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 스스로 음식물쓰레기 발생 억제를 위한 노력을 유도할 계획이다. 특히 발생한 음식물쓰레기의 퇴비화를 통한 자원순환체계를 구축함으로써 해당 마을의 경우 음식물쓰레기 제로화 사업에 모범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의 제주도 생활환경관리과 710-6033.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도, 정부에 관광업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제주 신천지 코로나19 유증상자 모두 음성
도내 신천지 관련 유증상자 모두 음성 연락두절 제주 신천지 16명 중 12명 소재파악
연락두절 제주 신천지 16명… "경찰이 찾는다" 과잉생산에 '소구형 양배추' 해답될까
"노는 땅에 나무 심어드립니다" 제주 '청소년육성기금 장학금' 신청 접수
조동근 道해양수산국장 '홍조근정훈장' 코로나 여파로 제주 외국인 체류기간 '연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