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킥보드 안전하게 타세요
2022-12-06 18:49
강원석 (Homepage : http://)
전동 킥보드 기고문.hwpx ( size : 66.18 KB / download : 6 )
전동 킥보드의 이용자 수는 점차 늘어나고 있다. 전동 킥보드는 정해진 노선으로만 움직이고 배차 간격에 따라 오랜 시간을 기다릴 수도 있는 대중교통와 달리 가지 못하는 장소까지 쉽게 갈 수 있다는 점에서 이용자의 편의를 보장할 수 있다. 또한 공유 전동 킥보드 대여 시스템의 등장으로 운전면허증만 있다면 길에서 쉽게 전동 킥보드를 대여할 수 있어 접근성이 좋아져 전동 킥보드의 이용자 수는 급격하게 증가하였다. 이러한 현상은 교통행정 관점에서도 교통수요가 분산되면서 도심교통의 과부하를 해소할 수 있어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하지만 전동 킥보드가 확산되면서 많은 안전사고를 일으켜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게다가 일부 이용자들이 규정을 무시하거나 부족한 안전의식으로 사건·사고를 일으켜 사회적 인식이 급격하게 나빠졌다. 이러한 사회문제와 사회적 인식이 적절하게 반영되어 전동 킥보드 이용 규제는 더욱 강화되었다. 이용자들은 아래와 같은 내용들을 잘 숙지한 후 올바르고 안전하게 주행을 하여야 한다.
전동킥보드는 개인형 이동장치(PM)의 법적 지위가 부여된다. 즉, 차로 취급받고 최고속도는 25km/h미만, 총 중량 30kg 미만 이여야 한다.
전동 킥보드 이용자들은 원동기면허 이상의 운전면허를 소지하여야 한다. 즉, 무면허 운전은 불법이다. 어린이가 운전을 할 경우 보호자가 처벌 받을 수 있다.
술을 마시고 전동킥보드를 운행하는 것은 불법이다. 전동킥보드는 차로 취급받으니 술을 마시고 주행을 할 시 음주운전이 될 수 있다.
운행 시에는 안전모(헬멧)착용이 의무이다. 자전거 헬멧도 착용이 허용된다. 헬멧을 착용하지 않은 채 운행을 하는 이용자들이 많이 있다. 헬멧 미착용으로 단속되면 범칙금 2만원이 부과되니 주의를 할 필요가 있다.
동승자 탑승은 당연히 금지이다. 진동 킥보드의 정원은 한명이다.
전동킥보드는 인도로 주행할 수 없다. 인도에서는 반드시 내려서 끌고 가야한다. 인도에서 주행하다가 사람과 사고 발생 시 차로 사람을 친 것과 동일하게 처리되므로 주의를 할 필요가 있다. 전동킥보드의 주행은 차도 최우측 차로의 우측으로 주행해야 한다.
킥라니는 킥보드와 고라니의 합성어로 고라니처럼 갑자기 불쑥 튀어나와 운전자를 위협하는 전동 킥보드 운행자들을 이르는 말이다. 이는 킥보드의 사회적 인식을 잘 확인할 수 있다. 킥보드는 위험한 탈것이라는 인식이 박혀있다. 규제가 강화된 것 뿐만이 아니라 앞으로 정부는 단속을 강화할 것으로 보여진다. 물론 규제와 단속이 강화되었기 때문에 지켜야 한다는 것이 아니다. 본인의 안전과 주변 사람들의 안전을 위해서 올바른 탑승법과 안전규칙을 잘 지켜 올바르게 전동 킥보드를 이용하여야 한다.
NAME : ルイ ヴィトン マフラー レディース | 2024-02-07
スーパーコピーN品通販専門店
最新作ブランドコピールイヴィトン財布激安
偽物ブランド財布,偽物ブランド財布
シャネル財布偽物,ルイヴィトン財布,財布コピー
人気ブランド_バッグコピー_財布コピー
サングラス偽物_ベルトコピー_新作_スーパーコピー
バッグ、財布、小物などでございます専売店
★弊社は「信用第一」をモットーにお客様にご満足頂けるよう
★全物品運賃無料(日本全国)
★不良品物情況、無償で交換します.
★税関没収する商品は再度無料で発送します!
ルイ ヴィトン マフラー レディース https://www.tentenok.com/product-8482.html 코멘트삭제

No 제목 이름 날짜
3347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 BPW 한국연맹 제주클럽   ×1 bpwkoreajeju 03-08
3346 3․8세계여성의날 기념 YWCA제주특별자치도협의회-제주경찰청 간담회 개최  ×1 (사)서귀포YWCA 03-08
3345 제주시 청년 행복 소통e, 직접 민주주의 꽃피웁니다!  ×1 ×1 제주시 청년지원팀장 이명기 03-08
3344 「흙의 날」에 생각해보는 흙의 소중함  ×1 ×1 비밀글 조정훈 03-07
3343 열린평생학습디자인에 도민제안을 담는다  ×1 ×1 문원영 03-06
3342 기고(인공지능 스마트경로당 본격 추진)  ×1 제주도청 유은숙 03-06
3341 왜 제주는 분산에너지 특구 지정을 위해 노력하는가  ×1 ×1 에너지산업과 오정헌 03-06
3340 우리아이들의 ‘건강한 한끼’, 세이브더칠드런이 함께 합니다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3-06
3339 들불축제와 함께 제주 축산을 생각한다 비밀글 양창범 03-06
3338 파란 하늘을 위한 작은 실천, 자동차 탄소 중립 포인트제  ×1 고기봉 03-02
3337 제주 미래농업을 위한 혁신의 주체는 농업인이다.  ×1 ×1 비밀글 김혜은 03-02
3336 체리슈머와 로컬푸드  ×1 ×1 비밀글 조정훈 03-02
3335 서귀포YWCA, 국민취업지원제도 참여자 모집 신민경 02-28
3334 이도2동, 모두가 함께하는 즐거운동네사업 추진   ×1 ×1 이도2동 02-27
3333 13월의 보너스 고향사랑기부제와 함께  ×1 ×1 한미선 02-24
3332 사회복지법인 청수 한부모와 자녀들 입학&졸업 축하 기념식 개최  ×1 애서원 02-23
3331 (기고)대공간 지하층 피난 안전관리의 중요성  ×1 ×1 안덕119센터 소방사 김덕남 02-22
3330 제이피엠 사랑의 헌혈봉사  ×1 (주)제이피엠 02-20
3329 지방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  ×1 강평구 02-16
3328 정전 사고 예방을 위한 아파트 노후 변압기 교체․지원  ×1 한전 제주본부 영업계획팀장 김경수 02-15
3327 기후위기시대 자연보호 활동의 중요성  ×1 자연보호중앙연맹 표선면지회장 강 희 02-14
3326 중문요양원 화재안전컨설팅  ×1 중문119센터 소방사 강준수 02-14
3325 기고(인공지능으로 어르신의 삶의 질 높인다)  ×1 유은숙 02-13
3324 안전한 물 통합관리에 달렸다.  ×1 고기봉 02-12
3323 기고(윤달 앞두고 화정서비스 확대)  ×1 제주도청 유은숙 0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