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끊임없는 아동학대
2021-02-22 13:00
허성환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끊임없는 아동학대


외국 문학 작품을 읽다 보면 어린 시절을 가족과 함께 호숫가에서 낚시를 하며 보냈다거나, 물고기 잡는 법을 배웠다거나, 나무를 베어 통나무집을 지었다거나 하는 구절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혹은 잔디를 깎는 법에 대해서, 인디언 텐트에서 지낸 날들에 대해서, 자신의 비밀을 지하실에 넣어 뒀다는 따위의 소소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물론 우리에게도 옥상이나 다락방, 뒤뜰, 앞마당의 이야기들이 있기는 하다. 하지만 한국 문학에서 찾아보는 유년 시절의 이야기들은 시절 탓이기도 하겠지만 대부분 가난과 부모의 불화와 먹지 못해 힘겨웠던 이야기와 부모나 선생님에게 맞으며 자랐던 이야기들이 많다.
개인의 유년기는 그 나라의 문화나 정서와 관련되어 있다. 격동기를 겪은 우리의 상황을 생각하면 포근한 유년기를 보낸 사람이 그리 흔치 않다는 것쯤은 이해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외국 문학 속에서 쉽게 찾아지는 유년시절의 따뜻한 정서가 부럽지 않을 수 없다. 그런 정서가 삶의 바라보는 시선을 결정한다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다.

폭력이 폭력으로 인정되지 않던 시절이 있었다. 부부간의 칼을 든 싸움도 가정의 문제로 치부되고, 아이를 학대하는 부모의 행위도 자식을 걱정하는 부모의 염려로 치부되고, 학교에서 아이들을 때리는 일도 사랑의 매 혹은 지도라는 이름으로 묻히곤 했다.
우리가 아동학대나 폭력이라는 단어를 사용한 건 역사가 오래되지 않았다. 그럴만한 문화가 형성되지 않은 탓이다. 그러다 어느 순간 우리는 폭력이 더 이상 사랑이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부모가 아이를 때리는 일로 고발당하는 일이나, 부부간의 갈등에 공권력이 개입되고, 사랑하는 연인들 사이에서 일어나는 일이 데이트폭력이라는 이름으로 엄벌을 받는 일은 최근 몇 년 사이에 일어난 일다. 그 동안 폭력을 바라보는 우리의 인식이 많이 달라진 탓일 것이다.
하지만 여전히 변화하는 의식을 따라오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은 것 같다. 뉴스를 통해 아동폭력 소식을 들어야 하고 아이들의 죽음을 목도하는 것은 슬프다 못해 개탄스러운 일이다. 자식을 개인의 소유물로 여기는 부모들의 생각이 달라지지 않는 이상, 아이를 한 인격체가 아니라 단순히 보살피고 지도해야 하는 대상으로만 여기는 풍토가 달라지지 않는 이상 이런 폭력은 계속될지 모른다.
인간은 태어나는 순간부터 고유한 인격을 가지고 있는 인격체다. 아이들은 한 인격체로 존중받고 사랑받아야 하는 존재들이다. 미숙한 아이들에게 폭력을 행사하며 학대하고, 하나의 인격체를 인격적으로 대하지 못하는 사회적 문화와 분위기가 하루 빨리 달라져야 한다.
최근 아동학대 뉴스가 줄을 잇는다. 세계 속에서 우리의 위치를 생각해 보면 여전히 이런 문제가 사회적 이슈가 된다는 것은 낯부끄러운 일이다. 더 이상 아이들을 향한 학대나 폭력, 죽음에 대한 이야기를 뉴스를 통해 만나지 않았으면 한다.
허성환(농협 구미교육원 교수. 010-2805-2874)

No 제목 이름 날짜
2888 불법 주정차 여기는 절대 안돼요.  ×1 고기봉 04-17
2887 청소년들의 진로정체감 향상을 위한 진로체험 프로젝트 드림아카데미 꿈마…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4-14
2886 정혜재활원, 제주특별자치도 장애인태권도 협회 주관 장애인태권도 동호인…  ×2 정혜재활원 04-13
2885 안전한 고사리 채취와 오름 탐방으로 맛과 건강을 한번에  ×1 ×1 화북여성의용소방대장 오춘희 04-13
2884 긴급제동시설(Emergency Escape Ramp), 더 안전한 제주를 위한 것이다.   ×1 김황수 04-07
2883 기고) 고사리철, 길잃음 사고예방 안전수칙 준수는 필수   ×1 김문석 04-06
2882 도시농업의 날! 코로나로 인한 피로감을 떨쳐버리자.  ×1 유승훈 04-05
2881 돌아온 고사리철, 이것만은 지켜주세요.  ×1 고기봉 04-04
2880 (사)신장장애인협회제주협회 제주특별자치도 간호조무사회와 도내 신장장…  ×1 사)한국신장장애인협회 제주협회 04-01
2879 (기고)환경을 살리는 4GO  ×1 ×1 변정미 03-26
2878 (기고)사랑으로 맺어진 가족   ×1 ×1 제주가정위탁지원센터 03-24
2877 청소년들의 진로정체감 향상을 위한 진로체험프로젝트 드림아카데미 참여…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3-23
2876 서부종합사회복지관-치매예방인지개발원 제주교육원, 제주시 한림읍 뇌건…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3-23
2875 신장장애인협회제주협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생활지원’ 실시  ×1 사)한국신장장애인협회 03-23
2874 암을 예방하려면 정기건강검진 미루지 말고 꼬박 꼬박!!  ×1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 박성혜 03-22
2873 개인이 소유한 전기차충전기를 함께 사용해요!  ×1 ×1 김재연 03-22
2872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허위신고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1 현명준 03-21
2871 물부족 문제를 해결하는 물 재이용 실천  ×1 이준호 03-20
2870 거리두기의 장기화, 우린 무엇을 바라는가?  ×1 ×1 현동석 03-19
2869 국제라이온스협회 354-G지구 제3지역 특별교부금 지원사업  ×1 천사의집 03-19
2868 제주경찰의 사회적 약자 보호  ×1 ×1 박소정(남문지구대) 03-17
2867 비만의 해결은 왜 어려운 것일까?  ×1 ×1 제주코로나방역대응추진단 오미옥 03-17
2866 재활용품들이 주인공이 된 “재활용 포럼”을 개최한다면!!!  ×1 도 생활환경과 자원순환관리팀장 정근식 03-16
2865 기고 (추사 김정희와세한도)  ×1 허철훈 03-15
2864 바이 인감 ~ 하이 서명~  ×1 ×1 양현주 03-1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