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조선왕조 제주자손들이 정성껏 봉행하다.
2019-10-11 09:49
전주이씨계성군파도종친회장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전주이씨계성군파 제주입도조 시향제
조선왕조 제주자손들이 정성껏 봉행하다.

○ 시월 상달의 넉넉함과 풍요로움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제주 입도 조이신 팽형조 및 득춘조 시향제를 10월 9일(수) 10시~13시까지 250명이넘는 종현가족들이 참여하에 정성을 다해 뜻깊게 봉행하였다

○ 먼저, 10시에 계성군파 입도조 2세인“득춘조”의 신성한 묘원앞에 조상님의 숨결을 들으며 도종친회 철헌회장이 초헌관을 시작으로 영대 종현이 아헌관, 기탁 1파종현이 종헌관이 차례로 봉행하였으며,

○ 이어 11시 조선왕조 계성군파의 제주 입도조이신 “팽형조”의 숨결을 들으며 연봉 고문이 초헌관으로, 정우 2파 회장이 아헌관, 1파 조건 종현이 종헌관으로 배례 등 경건한 참배를 마치며 종현가족들이 함께 기념 촬영하였다.

○ 2부행사는 잔디광장 간담회장에서 그동안 종사발전과 종현단합에 공로가 많으신 창언 ․ 철홍 자문위원이 대동종약원이사장 표창이 수여되 었으며, 종사발전에 공이 많은 모범종현인 청년회 2명과 여성회 3명에 대하여 대동종약원도지원장 표창을 수여하여 종사발전을 위해 헌신적 으로 이바지해오신 노고를 함께 기리며 대동단결의 의지를 굳건하였다
․ 청년회 – 우형 9파 이사 ․ 경도 12파 이사 ․ 여성회 – 손춘희 ․ 김미수․ 강미애
- 또한, 종현들간 정겨운 덕담을 나누며 오찬하며 종현 가족들이 십시일반 제향봉행하며 기탁한 헌성금을 발표한데 이어 철헌 도종친 회장과 곤우 계성군파종친회장의 인사말을 끝으로 시향제 봉행행사의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 계성군파 도종친회 집행부에서는 본 시향제 제향행사를 많은 종현 가족들이 참여하에 정성껏 봉행함은 물론 종현가족 화합분위기를 조성 하기 위하여 소파회장단회를 비롯한 여성회, 청년회, 이사회 등 참여 분위기 저변 확대는 물론 종현가족들이 제주입도조 시향제 봉행에 대한 중추절부터 참여권유 문자를 4회 발송하고, 소파(1~13파)별 묘제에도 참여 홍보하는에 노력해 왔다.
○ 한편, 조선왕조 가족인 계성군파의 제주 역사는 지금으로부터 375 년전인 1644년에 계성군의 4대손 팽형조께서 제주에 오셨는데, 오늘날 제주에 계성군파가 1만 9천여명이 되었고, 도내 전주이씨 가족의 2/3 를 차지하는 벌문이 되었다

○ 제주입도조 시향제는 예년과는 달리 많은 종현가족들이 참여하에 성황리에 대미를 장식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노력해 주신 모든 종현가족에게 고마운 인사를 드리며, 특히 제향음식 준비와 분위기를 살리는데 기여한 여성회 동여 회장과 여성회원들은 물론 참여 종현 들 안내 접수 및 교통안전 질서 유지에 애쓴 청년회 승학회장과 회원 들에게도 감사를 드린다.


전주이씨계성군파도종친회장 이철헌

No 제목 이름 날짜
2512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1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11-14
2511 오등동 경로당의 아름다운 나눔 최영복 11-14
2510 NIMBY. 그게 어때서?  ×1 김보현 11-13
2509 JDC 법무팀, 시각장애인들과 함께 제주의 멋을 찾다  ×1 제주시각장애인복지관 11-12
2508 (기고)안전신문고에 2분만 투자해보세요!  ×1 ×1 노형119센터 11-11
2507 학식 바뀌어야 학생들이 이용한다  ×1 강성범 11-08
2506 블랙스완에서 찾아오는 재난을 막아내자  ×1 강인규 11-08
2505 블랙스완에서 찾아오는 재난을 막아내자  ×1 강인규 11-08
2504 더 이상의 일회 용품 사용은 그만! 현원준 11-08
2503 생수 대신 수돗물 사용으로 환경을 보호하자!  ×1 양기혁 11-04
2502 영농폐기물 더 효과적으로 수거할 수 없을까?  ×1 허가람 11-02
2501 대중교통 이용 불편 해소를 위해  ×1 허지영 11-01
2500 사회적기업활성화 제주네트워크 ‘학교협동조합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  ×1 서귀포ywca 10-31
2499 영주음사 한시 발표회 김세웅 10-31
2498 모두 함께 어우러진 화합의장, 제주애덕의집 '나누미의날'개최  ×2 제주애덕의집 10-30
2497 서귀포시노인복지관 척척척사업단을 마치며...  ×1 박길자 10-30
2496 청렴은 함께 하는 사소한 것에서 부터 비롯된다.  ×1 비밀글 고기봉 10-30
2495 이젠, 자연재해 피해는 풍수해보험으로 보상받자 강인규 10-29
2494 올 가을에는 '호국영웅 강승우 길'을 걸어보자!  ×1 강응봉(군경유족회) 10-28
2493 독자 의견 비밀글 독자 10-28
2492 기고. 폐농약 수거함을 홍보하고 관리하여 환경을 보호하자!  ×1 박찬경 10-27
2491 서귀포YWCA ‘취업 대비 기본 컴퓨터교육’ 개강  ×1 서귀포YWCA 10-25
2490 남해어업관리단,제주도장애인복지관에서 봉사활동 전개  ×2 제장복 10-24
2489 성평등정책관에서 1년...변화를 기대하며  ×1 ×1 김재연 10-24
2488 일본 경제보복의 무기가 '쌀'이었다면 비밀글 김종현 10-23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