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제주 4.3 전국화 사업국비 삭감 ‘유감’
2019-03-14 11:13
제주4.3희생자유족회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기 고 문

제주 4.3 전국화 사업국비 삭감 ‘유감’


2019. 3. 14

“기사님. 혹시 제주 4.3을 아세요?”“네?그게 뭔데요? ”8.15광복후 제주도에서 3만명에 가까운 사람들이 희생된 사건이 있었는데...? “아~그런 일이 있었어요? 그런 큰 사건을 내가 왜 모르지...”
얼마 전 필자가 서울에 갔다가 택시기사와 나눈 대화 내용이다.
사실 택시기사 처럼 제주 4.3에 대한 다른 지방 사람들의 인식 수준은 극히 제한적이다.
지난해 제주를 방문한 도올 김용옥 선생은 “제주 4.3은 알면 알수록 대단한 사건이며 대한민국의 현대사는 4.3을 통해 재 정립해야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해방 후 좌우대립 이념 혼란기에 친일파척결과 반외세 자주 통일운동과정에서 국가폭력에 의한 무고한 양민 대량학살사건이라고 평가했다.
실제 제주 4.3은 작은 섬에서 발생한 것을 감안하면 희생자의 숫자에서도 세계사에 유례를 찾기 힘든 엄청난 사건이다.
그럼에도 역사 교육은 사실 거의 전무했다.중년 세대들은 ‘제주에서 폭동이 일어났다’정도의 교육을 받은 게 전부였다.
얼마 전 4.3범 국민위원회가 전국의 학생과 일반시민단체 총 2096명을 대상으로 4.3에 대한 인식을 설문 조사해 발표했다. 조사결과는 충격적인 수준이었다.
4.3전국화사업이 왜 필요한지를 단적으로 증명했다.
무려 42.3%의 응답자가 구체적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제주도가 정부에 4.3전국화 예산으로 29억원을 요청했다. 그러나 최종적으로 고작 1억만 반영됐다. 지난해 9억원 반영과 비교해도 전면 삭감 수준이다.
4.3전국화에 대한 정부의 관심이 아쉽기 만하다.
얼마 전 제주를 방문한 민주당 설훈 최고의원은 4.3예산을 제대로 반영하려면 “중앙부처 공무원들이 4.3평화공원 연수를 필수로 하는 방안도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부끄러운 역사를 반복하지 않도록 널리 교육하는 것은 정부의 책무다.
이제 곧 제 71주년 제주 4.3 국가추념일이 다가온다.
영문도 모른 채 희생된 수많은 4.3영령들이 말한다.
“4.3은 작은 섬 제주만이 아닌 대한민국의 역사이며 모두가 제대로 알아야 반복되지 않는다”고...
고내수 제주 4.3희생자 유족회 감사


No 제목 이름 날짜
2564 기후변화, '우리'가 해결해야할 문제  ×1 이해리-연세대학교 의류환경학과 재학생 12-18
2563 주거복지실현사업 “12월의 따스한 나눔 행사”  ×2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12-18
2562 깨끗한 제주만들기 편리하고 효율적인 쓰레기 배출부터 가능해야  ×1 백승환 12-17
2561 함께 해요, 일회용품 줄이기  ×1 좌연주 12-17
2560 평생교육, 언제든지 도전하세요!  ×1 양성욱 12-16
2559 재활용률과 환경 인식을 높일 수 있는 생활 속 작은 변화를 바라며  ×1 강준형 12-16
2558 사회적기업활성화 제주네트워크 ‘너도나도 우산 함께쓰기’ 사회적기업 …  ×2 서귀포YWCA 12-13
2557 안전한 겨울나기! 우리 모두 함께 노력해야  ×1 ×1 제주특별자치도 재난대응과 송승효주무관 12-13
2556 민식이법과 제주 스쿨존 운영 실태 비밀글 현원준 12-12
2555 일회용품 줄이기 선택이 아니라 필수!  ×1 현원준 12-12
2554 (주)JPM과 혜정원의 볼링나눔 무료 봉사  ×1 제이피엠 12-11
2553 누구에게나 떳떳한 ‘깨끗한 손’  ×1 현다솔 12-11
2552 우리사회의 청렴과 공정에 대한 열망  ×1 고준영 12-10
2551 제주지역, 방과 후 학교 두뇌계발 한자속독 길 열려..  ×1 오창수 12-10
2550 사회적기업활성화 제주네트워크 ‘사회적경제 인식개선 교육’ 진행  ×1 서귀포ywca 12-09
2549 페트병 재활용 분리수거 대비해야  ×1 최유진 12-09
2548 노인일자리(치매예방홍보사업) 를 참여하면서..  ×1 김 원 12-09
2547 기고  ×1 고기봉 12-08
2546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2-07
2545 수소사회로 나아가는 길  ×1 김민기 12-06
2544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꿈what"」 학부모진로교육 개최  ×1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12-03
2543 악성댓글, 뚜렷한 해결책 나련 시급  ×1 신수미 11-30
2542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1-30
2541 기고  ×1 오병철 11-29
2540 청정 제주, 건전한 광고물부터  ×1 김승민 11-29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