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오라동기고) - 나는 쓰레기 유발자였다.
2018-09-18 13:37
오라동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오라동주민센터 박창훈 주무관

나는 그동안 쓰레기 유발자였다. 줄일 수 있는 쓰레기를 줄이지 못했다. 편하게 뽑아 쓸 수 있는 물휴지, 일회용 플라스틱 컵을 쓰고, 쓰지도 않을 공짜 샘플을 받고, 과대 포장된 물건을 샀다. 우리집 옥상 창고에는 10년 동안 한 번도 사용하지 않은 제품도 보관되어 있다. 소비로 행복을 얻는 것도 문제였다. 특히 홈쇼핑. 갖고 싶은 것은 끝이 없고, 가치를 잃은 것은 쓰임을 다 하기도 전에 버렸다. 지갑을 열라고 권하는 소비자본주의 사회에서 소비하며 존재했다. 이런 나에게 <나는 쓰레기 없이 산다>의 지은이 비 존슨은 가정 내 쓰레기를 줄이는 다섯 가지 방법을 알려준다. “필요하지 않은 것은 거절하기, 필요하며 거절할 수 없는 것은 줄이기, 소비하면서 거절하거나 줄일 수 없는 것은 재사용하기, 거절하거나 재사용할 수 없는 것은 재활용하기. 그리고 나머지는 썩히기.”

이제는 ‘쓰레기를 버리면 그만’이라는 생각은 아주 지워야 한다. 내가 버린 일회용품이 분해되는 데 걸리는 시간은 우유갑 5년, 종이컵 20년, 일회용 기저귀와 비닐봉지는 100년, 플라스틱, 스티로폼은 500년 이상이라고 한다. 쓰레기는 환경을 파괴하고 결국 우리 건강을 해친다. 이런 쓰레기의 악순환에 맞서 ‘쓰레기 제로’ 실천가 비 존슨은 “쓰레기 제로의 미래는 우리가 아이들에게 무엇을 남겨줄지 계획하고 무엇을 가르치느냐에 달려 있다. 그리고 우리 어른들은 선택을 내려야 한다. 아이들에게 상속재산을 남길지, 지속가능한 미래를 이루는 데 도움이 될 지식과 기술을 남길지 선택하자”라고 말한다.
계속 쌓이는 쓰레기 앞에서 결심한다. ‘오늘의 쓰레기를 생각하며 내일의 쓰레기를 만들지 말아야지.’ 성공 확률이 1도 없을 것 같은 ‘쓰레기 제로’에 도전해보자.

요즘 미디어에는 홈쇼핑 풍년이다. 그동안은 별 생각 없이 물건을 구입하고 또 쉽게 버렸다. 버릴 때 약간 희열이 느껴지기도 했다. 그런데 얼마 전에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진 쓰레기섬 사진을 보고 충격을 받았고, 내가 만들어내는 플라스틱과 비닐쓰레기의 양을 보고 또 한 번 놀랐다. 내가 제주에 무슨 짓을 하고 있는 건지. 앞으로 사람들은 더 많이 소비할 것이고 그만큼 쓰레기가 더 많이 늘어날 것이다. 플라스틱이 상용화된 것이 언제부터인지는 모르겠지만 썩어서 없어지는데 500년이라는 시간이 걸린다고 하면 대략 3~400년 동안은 계속해서 플라스틱이 쌓여갈 것이다. 이런 생각을 하다보니 너무나 끔찍하다.

저자 비 존슨은 대부분의 쓰레기를 퇴비화하고 쓰레기를 최소화한다. 일년동안 배출한 쓰레기가 한 통도 안된다는데 정말 대단한 것 같다. 생각보다 두꺼웠던 이 책에는 저자가 어떤 식으로 쓰레기 배출을 최소화했는지 아주 상세히 설명하고 있는데, 나는 이 정도까지는 도저히 못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대단하다.
나는 책을 읽으며 이 모든 방법을 다 따라할 순 없으니 세 가지만 하기로 결심했다.

1. 플라스틱 사용 최소화(집안에 반찬통부터 시작해서 플라스틱이 너무 많다. 몸에도 좋지 않다고 하니 앞으로 구입하는 물건은 스텐과 유리로 제한)
2. 비닐 사용하지 않기. 사용할거면 투명비닐 사용하기(검은비닐은 숨기려 하는 본성이 있어 불법 쓰레기 배출가능성 높음)
3. 일회용품 사용하지 않기(카페에 갈 때 텀블러 챙기기. 남자인 내가 그럴수 있을지)

No 제목 이름 날짜
2395 서귀포중앙교회, 2019 다문화요리경연대회 ‘우리는 한가족’ 성황리 개최   ×1 서귀포중앙교회 06-08
2394 2019년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유관기관협의체 2차회의 개최  ×1 서귀포여성새로일하기센터 06-07
2393 [기고] 더 청렴한 세상을 위하여  ×1 비밀글 최윤진 06-05
2392 2019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제2강 개최  ×1 서귀포YWCA 06-04
2391 북한산 얼굴  ×1 대한인 06-02
2390 2019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제2강 참여 안내 서귀포YWCA 06-01
2389 (기고)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안전을 위한 우리의 약속  ×1 ×1 오봉근 05-30
2388 [기고] 안전한 교통 환경을 위한 너와 나의 약속  ×1 노형동주민센터 김건 05-29
2387 〈기고〉청정과 공존, 지속가능 발전 위한‘제주 미래가치’  ×1 ×1 제주특별자치도 정책기획관 주무관 김성 05-29
2386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안전을 위한 우리의 약속  ×1 ×1 오봉근 05-29
2385 한시 발표회 영진 05-28
2384 직업훈련프로그램‘공감아트놀이지도사양성과정’수료  ×1 서귀포YWCA 05-28
2383 사회적기업활성화 제주네트워크, 2019년 제2차 정기총회 개최 서귀포YWCA 05-28
2382 (기고) WHO의 결정과 국내 게임 산업의 미래  ×1 비밀글 전연희 05-28
2381 양파가 몰려온다 비밀글 안익영 05-28
2380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1 신민경 05-25
2379 5월, 청소년의 달을 보내며  ×1 ×1 진은설 05-25
2378 오늘의 화재안전특별점검을 통해 어제보다 더 나은 내일의 안전을 위해 노…  ×1 박남진 05-23
2377 독서 릴레이와 마라톤대회에 도전하세요  ×1 ×1 김봉석 05-23
2376 제주4.3평화문학상 당선작 ‘눈 살 때의 일’의 오류  ×1 양대영 시인 05-23
2375 영어공부, 질병치료에 관심 있으신 분!~ 유익한 05-21
2374 제주 가치 키우는 '공공디자인'  ×1 ×1 고경란 05-20
2373 부부의 날에 가족의 소중함을 되새기며..  ×1 고기봉 05-18
2372 구독의 시대, 왜 소유를 포기할까?  ×1 ×1 비밀글 강지인 05-17
2371 동남어린이집 자연과 함께 생태체험 즐거워요!  ×2 동남 어린이집 05-17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