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22년생 할머니와 99년생 청년
2018-06-19 14:40
삼양동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작년에 지방공무원으로 신규 임용되어 업무의 많은 것들을 처음 겪으며 어떤 날은 재미있고 보람가득 느낀 적도 있지만, 퇴근 발길이 무거운 날도 있었다. 달고 쓴 공직생활의 맛을 보며 이제 조금 적응되는가 싶던 중에 지난 6월 13일은 특별한 날이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투표사무원으로 처음 선거를 치르면서 사무실에서는 느낄 수 없었던 열정, 가슴 뜀을 느꼈기 때문이다.

내가 배치되었던 곳은 삼양동 제1투표소로 원당봉 자락이 포구와 만나는 아늑한 농어촌 마을, 삼양1동의 주민들이 투표하러 찾아주신 곳이다. 새벽 6시 아직 졸린 내 눈이 무색할 정도로 동네 할머니 할아버지들이 들뜬 발걸음으로 줄지어 찾아주셨고, 마치 투표가 새삼스러운 일 아니라는 듯 능숙한 발걸음으로 퇴장하는 모습에서 자연스러운 노련미와 원숙함이 느껴졌다. 출근 전 짬을 내어 찾은 작업복과 안전화를 신은 아저씨들의 무거운 발걸음이 엄숙한 분위기를 만들기도 했고, 아이와 함께 찾아온 가족들은 어릴 때 부모님과 함께 손잡고 투표소를 찾았던 추억을 불러오며 나를 미소 짓게 했다.

정신없이 보낸 하루였지만, 그 중 특히 기억나는 분은 최고령 22년생 할머니와 최연소 99년생 청년이다. 밝은 모습으로 휠체어를 타고 들어오시는 할머니에게, 오느라 고생하셨다고 말씀드리자 이제 힘들어서 더 못 오겠다고 이게 마지막 투표라고 투덜거리면서도, 용지가 많아서 헷갈리셨는지 이게 지금 누구 뽑는 거냐고 진지하게 대하시던 모습이 생각난다. 반면 청년의 등장은 조금 긴장한 듯 보였다. 어색하게 신분증을 꺼내던 손에 투표인을 찍고 선거 인증샷을 찍는 모습이 귀여웠다. 첫 투표라니. 얼마나 설레고 기대했을까? 선거를 하나의 이벤트로 즐기는 젊은 세대의 감성을 느낄 수 있었다.

투표장에 들렀다 나오는 데에 10분도 안 걸리지만, 그 노력과 시간이 결코 쉽게 만들어진 것은 아니다. 누군가에게는 새벽 단잠을 포기하면서 출근 전 어렵게 쥐어 짠 시간이고, 누구에게는 힘든 몸을 이끌고 나선 인생 마지막 기회일 것이다. 특별할 것 없는 사람들 하나하나의 열정이 모여 민주주의를 만들어 내었다. 앞으로 공직생활을 하면서 평생 기억할 사명감을 느끼게 해주신 삼양1동 주민들께 진심으로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39 제주도, 12월의 첫 눈을 맞이하다.  ×1 비밀글 한은주 12-09
2238 행복한 건강지킴이 실버학예회 개최  ×1 제주원광재가노인복지센터 12-09
2237 (독자 투고/기고) 제목 : “ 배배당당 하세요!”  ×1 김응식 12-07
223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7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7
2235 (기고) 사회를 향한 용기가 만들어 낸 착한 생리대, ‘산들산들’  ×1 비밀글 전연희 12-07
2234 (독자기고) 학생부 종합 제도의 올바르지 않은 방향, 개선 필요해  ×1 비밀글 김지영 12-06
2233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장애인복지를 위한 청렴돼지저금통 후원   ×1 제장복 12-06
2232 탐라로타리클럽 성금 기탁  ×2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1 제주 호남새마을금고 생필품지원  ×1 한국한센복지협회 12-06
2230 (기고) 공직자의 청렴과 친절이 제주를 다르게 만든다  ×1 정방동 12-06
2229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시설에 고장과 노후로 인한…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05
2228 치매환자의 안전 우리 모두가 함께 해야  ×1 비밀글 성산 12-01
2227 2018 제주감귤박람회, 설렘과 아쉬움의 교차점에서  ×1 ×1 이성돈 11-30
2226 (독자기고) 인문학의 두 얼굴  ×1 비밀글 김지영 11-30
2225 청소년 범죄, 어떻게 해결해야 하는가  ×1 비밀글 김형미 11-29
2224 (기고)작은 관심, 화재예방의 시작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11-29
2223 (기고) 개인의 영역, 침범하지 마세요.  ×1 ×1 비밀글 강지인 11-29
2222 주민참여예산제, 열린혁신을 위한 최고의 정책  ×1 애월읍사무소 김정복 11-29
2221 (기고)제주 청년이기에 가질 수 있는 기회  ×1 ×1 고아영 11-28
222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6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9 제주흑우 브랜드 김경아 11-28
2218 한전KPS주식회사,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이용아동 가정에 노후된 난방기구 교…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28
2217 (기고) 참여와 협력으로 운영한 원도심 거리공연  ×1 일도1동 11-28
2216 (기고)정착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열린혁신  ×1 ×1 삼양동 11-27
2215 탄소포인트제, 기후변화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1 용담1동주민센터 주무관 양대영 11-27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