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고] 원도시재생과 노인일자리가 융합하면 어떤 일들이?
2018-06-08 15:46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도 노인장애인복지과 문원영

내게 부산은? 해운대, 감천길, 그리고 광안리해수욕장 외에는 딱 떠오르는 이미지가 없었다.
우연히 ‘이바구길 자전거 투어’ 소식을 접하고 궁금해졌다. ‘이야기’라는 뜻의 ‘이바구’, 그리고 부산 근현대 역사의 씨앗이 동구 곳곳에서 이야기꽃으로 피어난 ‘이바구길.’
부산역에서 매표를 하고 대기했다. 오래전 북경 왕푸징 거리, 힘들게 운전하는 자전거 뒷자석에 앉아 민망했던 기억이 떠올랐다. 이윽고 빨간 조끼를 입고 빨간차양 전기 자전거를 끌고 어르신이 나타나셨다. 산비탈 위에 촘촘이 들어선 주택들 한사람 지나기도 힘들 것 같은 좁은 골목들 사이로 1시간여 정겨운 마을 투어가 시작되었다.

부산 최초의 근대식 물류창고였던 ‘남선창고’부터 층계마다 피란민들의 설움이 밴 ‘168계단’, (옛)백제병원, 1893년에 선교사 애덤슨에 의해 한강 이남에서 최초로 새워진 초량교회. 교회 옆 담장 갤러리에는 동구 출신의 유명 인사들이 벽에 걸려있었다. 개그맨 이경규, 가수 나훈아, 음악감독 박칼린, 시인 유치환이 초량출신이었다. 근현대 부산의 옛 기억이 고스란히 스며있는 부산동구의 상징적인 자취였다. 168계단 모노레일을 타고 최신의 부산항 전망구경하고, ‘168도시락국’ 도시락과 ‘6·25 막걸리’로 저녁을 먹고 ‘이바구충전소 (게스트하우스)’에서 저 멀리 도시의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하였다. 이모든 일정은 노인일자리 사업장을 방문하고 체험하는 일이었다.

부산 동구는 전체 인구의 24.23%(초고령사회)가 노인인구이며, 부산의 대표적 구도심 지역이다. 부산에서는 감천문화마을, 아미동 비석마을 등 도심재생사업에 노인일자리 사업들이 곳곳에 운영되고 있었다.

도심재생사업을 하는 과정에 많은 부분을 시간이 채워놓은 스토리, 마을의 어르신들을 엮기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였다고 한다. 초량동 이바구길에는 8개 사업단 280여명의 어르신들이 노인일자리에 참여하고 계셨다. “저 집은 말이에요. 남선창고 사장님 집인데요 ~~” 라며 특별할 것도 없는 보통(마을)사람들의 이야기를 즐겁게 풀어주신다. 어르신의 얼굴과 목소리에는 자부심과 뿌듯함이 뿜어져 나왔다.

요즘 서울 북촌한옥마을 주민들은 “관광객 방문반대 집회”를 열고 있다. 관광객이 몰려들어 일상생활이 고통스럽다고 호소하고 있다. 관광객들이 불쑥 불쑥 집안으로 들어오거나, 쓰레기 무단투기, 주차문제 등 실랑이로 “투어리피케이션(주거지 관광화로 거주민이 떠나는 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내용과 방법에서 차이는 있겠으나, 도시재생팀과 노인복지팀이 오랜 시간 머리를 맞대어 만들어낸 이바구길 성공사례를 참고 해볼 수 있을 것이다.

제주시 원도심이 관덕정 광장 및 주변 활성화 도심 올레길, 지역문화 예술 연계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여기에도 마을 어르신들의 추억, 이웃들의 이야기들이 함께 하는 좋은 노인일자리들이 만들어지길 희망해본다.

No 제목 이름 날짜
219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3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7
2195 삼성꿈장학재단 배움터교육지원사업 독서 축제- 섬아이와 책이야기 “Book …  ×1 제주YWCA 11-05
2194 (기고)농업의 사회적 가치 확산, 사회적 농업!  ×1 ×1 비밀글 이성돈 11-03
219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1-01
2192 민족 자존의 고장 조천읍」세계로 가다.  ×1 조천읍 10-30
2191 정방동의 열린혁신, 주민자치를 바라며  ×1 ×1 정방동 10-30
2190 제주문화홍보행사를 마치며  ×1 한원택 10-29
2189 (기고)제주인의 삶의 유산, 수눌음 문화  ×1 ×1 비밀글 이성돈 10-28
2188 제주순복음종합사회복지관  ×1 이삭 10-26
2187 불법체류외국인 특별 자진신고 기간 운영  ×1 조승래 10-26
2186 “제주 늘해랑로타리클럽-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25
2185 (기고)제주가 보호해야 할 농업유산, 제주의 물  ×1 ×1 비밀글 이성돈 10-25
2184 주민자치와 세상을 바꾸는 주체는 바로 '당신'  ×1 비밀글 성산 10-24
2183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1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0-24
2182 소방관으로서 행복 조건(기고)  ×1 동부소방서 119구조대 10-24
2181 상처받은 청춘에게  ×1 비밀글 김형미 10-24
2180 제주가 지켜야할 농업유산, 제주밭담  ×1 ×1 비밀글 이성돈 10-23
2179 자치경찰과 국가경찰이 맞잡은 두 손   ×1 ×1 현정아 10-18
2178 제주국제감귤박람회, 제주농업의 역사와 미래를 담는다.  ×1 ×1 비밀글 이성돈 10-17
2177 서귀포시진로교육지원센터 토요FunFun-‘수의사’ 프로그램 운영  ×1 서귀포YWCA 10-13
2176 버스 212번의 아름다운 동행  ×1 비밀글 고기봉 10-13
2175 2018 평화아카데미 서귀포지역 개강 및 제7강 및 수료식 진행  ×1 서귀포YWCA 10-12
2174 2018 제주국제감귤박람회, 통일농업의 첫 걸음 내딛는다.  ×1 ×1 이성돈 10-11
2173 한시 발표회 김세웅 10-10
2172 제주도농아복지관, 권익옹호교육 ‘장애인 이동권’  ×1 제주도농아복지관 10-10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