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빛이 아닌 빚 속에 빠진 대학생들
2018-06-08 13:57
김대일 (Homepage : http://)
빛이 아닌 빚 속에 빠진 대학생들.hwp ( size : 16.00 KB / download : 12 )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내 친구는 빚쟁이다. 사치나 낭비를 즐기지도 않는 평범한 대학생이다. 그럼에도 채무자가 된 이유는 ‘학자금 대출’ 때문이다. 현재 내가 재학 중인 학과의 등록금은 한 학기에 160만원을 조금 웃도는 정도이다. 이는 주요 사립대학교들의 등록금과 비교하면 현저히 낮은 금액이다. 그렇다고 국립대학교를 다니는 학생들의 부담이 없는 것은 아니다. 20대 학생들의 주요 수입원은 아르바이트와 부모님께 받는 용돈이다. 이러한 수입원만으로 등록금과 생활비, 교재비와 같은 부수적인 지출까지 모두 충당하기에는 다소 무리가 있다.

2016년도 통계를 보면 내가 재학 중인 제주대학교에서 학자금 대출을 받는 비율은 8.5% 정도이다. 비율로만 볼 때는 낮아 보이지만 1만 재학생을 기준으로 보면 850명 정도의 학생이 학자금대출을 받으며 학교를 다니고 있는 셈이다. 사립대학의 통계를 보면 적게는 10~20% 정도, 많게는 36%나 되는 학생들이 학자금 대출을 받는다. 이렇게 학자금 대출을 받는 학생들은 졸업을 하고나면 취업도 하기 전 빚을 진 청년 채무자가 되어있다. 2013년 이미 55만명에 달했던 대학생 채무자 수는 꾸준히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국가차원의 노력이 없는 것은 아니다. 소득분위를 늘려서 국가장학금을 받을 수 있는 학생 수 6만 3천명 정도가 늘어났다. 그리고 상환방식 또한 소득에 따라 갚을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하지만 이는 한국장학재단의 이야기다. 금융기관을 끼고 대출을 받은 학생들에게는 해당되지 않는다. 이처럼 사각지대는 존재한다.

올해 서울시립대학교에서는 전국 최초로 입학전형료와 입학금을 폐지하기로 결정했다. 그리고 그에 대한 보충원으로는 서울시가 나선다. 시립대는 앞서 2012년 반값 등록금을 처음 시행하기도 했다. 나는 이러한 선례가 있듯, 많은 지자체와 대학의 연계가 필요하다고 본다. 각 시도마다 편성된 청년 관련 예산에서 정답을 찾을 수 있다.

6월 13일 지방선거를 앞두고 많은 유권자들이 20대의 표심을 얻기 위해 청년관련 공략들을 내세우고 있다. 그러한 정책의 대부분은 청년실업을 고려해서 인지 일자리 창출과 청년 관련 예산의 비중을 확충하는 식의 정책들이 대부분이다. 하지만 청년에는 취업준비생만 있는 것은 아니다. 청년 계층에 대한 조금 넓고 포괄적인 관심과 세심한 분류가 필요해 보인다. 취업을 앞두고 많은 청년이 가지고 있는 신분인 대학생에 대한 관심을 빼고는 청년 복지를 논하기는 어려워 보인다.

No 제목 이름 날짜
2269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2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21
2268 삼도1동장애인지원협의회 2019년 정기총회 개최  ×1 삼도1동 01-21
2267 (기고)생명의 문은 과연 어디일까?  ×1 김병윤 01-18
2266 (기고) 똑똑한 절세의 방법 '자동차세 연납제도'   ×1 용담1동 황은지 01-17
2265 한시 발표회 김세웅 01-14
2264 기고< 작은 관심이 곧 화재예방>  ×1 비밀글 성산의소대 01-14
2263 제주, 태국 촌부리로 1차 동계 전지훈련 출발  ×1 제주유나이티드 01-11
2262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나기  ×1 제주소방서 119구조대 01-11
2261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1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11
2260 제주유나이티드, 새해맞이 한라산 정상 등반...제주도의 기상 드높인다  ×1 제주유나이티드 01-10
2259 [기고]줬다 뺏는 기초연금? 복지사각지대 개선 시급  ×1 도 노인장수복지과 문원영 01-07
2258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10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01-04
2257 공직자로서 마음속에 새겨야 하는 것들  ×1 조천읍사무소 01-03
2256 한전KPS주식회사(제주사업소), 봉아름지역아동센터 시설내 환경정비 봉사  ×1 봉아름 12-28
2255 [독자기고]민간차원의 실전농사학교 개설 필요!   강시병 12-28
2254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회원 워크숍 실시  ×1 제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12-24
2253 (주)JPM엔지니어링, 노인의료복지시설 연화원에 사랑의 김장김치 후원  ×1 의료복지시설 연화원 12-21
2252 2018년 수눌음돌돔공동체 사업을 돌아보면서  ×1 도 여성가족청소년과 유은숙 12-21
2251 포스코 건설-제주도농아복지관 후원물품 전달   ×1 제주도농아복지관 12-20
2250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9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19
2249 다가올 자치경찰의 미래 "응변창신"의 마음가짐으로  ×1 ×1 서귀포자치경찰대 정재철 경위 12-17
2248 다가올 자치경찰의 미래 "응변창신"의 마음가짐으로  ×1 ×1 서귀포자치경찰대 정재철 경위 12-17
2247 재활용도움센터 청결 도우미 교체에 관한 소회 김관태 12-17
2246 제주 한화 호텔&리조트, 봉아름지역아동센터에 208회 목욕서비스 제공.  ×1 봉아름지역아동센터 12-17
2245 제주도 관광 안내원 ,이래도 되나요 강신평 12-15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