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욕 즐기는 직박구리
  • 입력 : 2022. 07.06(수) 00:00
  •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연일 폭염날씨가 이어진 5일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 해녀 분수에 무더위에 지친 직박구리가 찾아와 목욕을 하고 있다. 강희만기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96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