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민정 재계약 놓고 소속사와 분쟁

배우 김민정 재계약 놓고 소속사와 분쟁
  • 입력 : 2021. 08.03(화) 12:39
  •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tvN 드라마 '악마판사'에서 열연 중인 배우 김민정이 소속사 WIP와 전속계약 분쟁 중이다.

 WIP는 3일 김민정 측으로부터 전속계약 해지를 요구하는 내용 증명을 받았다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서류상 3월에 매니지먼트가 종료됐지만 '악마판사' 촬영이 끝나는 7월까지 매니지먼트 업무를 봐서 계약이 자동 연장되는 것으로 얘기하고 있었다. 해지한다면 협의로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갑자기 이렇게 돼 난감하다"고 했다.

 반면 김민정 측은 상호 협의 및 재계약 협상 결렬로 지난 3월 계약이 종료됐다고 주장하고 있어 갈등이 쉽게 끝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김민정은 1990년 MBC '베스트극장-미망인'을 통해 아역 배우로 데뷔했으며 이후'뉴하트'와 '미스터 션샤인' 등 여러 인기 작품에 출연하며 사랑받았다. 현재는 '악마판사'에서 정선아를 연기 중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924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