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직 5·7급 공채 토익성적 인정기간 3년→5년

국가직 5·7급 공채 토익성적 인정기간 3년→5년
내년 시행 시험부터 적용 방침…인사처 "내년 응시료 25억원 절감"
  • 입력 : 2020. 10.07(수) 16:09
  •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내년부터 국가직 5·7급 등 공무원 채용 시험에적용하는 토익 등 영어와 외국어,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성적 인정 기간이 모두 5년으로 늘어난다.

 해당되는 시험은 국가직 5·7급 공채,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 지방직 공무원 7급 시험이다.

 인사혁신처는 7일 이 같은 내용의 '공무원 임용시험 과목을 대체하는 영어·외국어 및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인정기간 등 고시' 제정안을 행정예고했다.

 현재 성적 인정 기간은 영어·외국어의 경우 3년,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은 4년이다.

 인사처는 앞으로 20일간 홈페이지 등을 관련 의견을 수렴한 뒤 이달 말 고시 제정안을 확정, 내년 시행 시험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인사처가 지난 4월 수험생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영어·외국어 성적 인정기간연장에는 응답자의 75.1%,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연장은 64.4%가 찬성했다.

 인사처는 이번 조치가 적용되면 내년 한 해 검정시험 응시료를 약 25억원 절감할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인사처는 또 사이버국가고시센터(http://gosi.kr)에 수험생이 등록한 검정시험 성적을 중앙정부 뿐 아니라 지자체와 다른 국가기관도 활용할 수 있도록 공무원임용시험령도 손질할 계획이다.[연합뉴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690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