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플러스] "해안도로 따라 달리며 온전한 제주 느끼자"

[한라일보] 귤빛으로 물드는 제주의 늦가을에 펼쳐지는 2022제주감귤국제마라톤대회(이하 감귤마라톤). 제주의 아름다운 해안도로를 따라 달리며 제주의 풍광을 온전하게 느낄 수 있는 코스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전국 각지에서 …

[휴플러스] 제주 원도심, 과거와 현재를 품다

[한라일보] 제주의 과거와 현대사를 모두 느낄 수 있는 제주의 원도심. 도심 곳곳에서 만나는 제주의 역사와 문화는 숨은 보물을 찾는 것처럼 즐겁기만 하다. 서귀포시 하영올레, 천혜의 자연과 인문·문화 등 융합“이태원 참…

[휴플러스] ‘차마, 그 붉음이 온몸으로 번질지도…’

[한라일보] "오메, 단풍 들것네./ 장광에 골 붉은 감잎 날러오아/ 누이는 놀란 듯이 치어다보며/ 오메, 단풍 들것네.(이하 생략)" 가을이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시구다. 전남 강진에서 태어난 남도 시인 김영랑의 '오메, 단풍 들것…

[휴플러스] 흥겨운 축제 한마당 제61회 탐라문화제

[한라일보] '60+1'. 60년을 지나 올해 다시 1회를 맞이한 탐라문화제는 문화제의 본질을 되새기며 새로운 미래로 향하고 있다. 올해 탐라문화제의 슬로건 '와릉와릉 또시 글라, 제라헌 탐라의 얼!(힘차게 다시 가자, 진정한 탐라의 …

[휴플러스] 자연의 신비를 따라 만나는 제주… '김녕 지질트레일'

2.5·3.5㎞ 코스 마련, 해설사 동반 탐방 현장 예약 가능마을 전통행사 '돗제', 친환경적 행사 등 볼거리 가득 [한라일보]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김녕 지질트레일' 행사가 열린다. 이번 주말에는 높아진 가을 하늘 아래 시원한 바…

[휴플러스] 성큼 다가온 추석… “꼼꼼히 준비하세요”

[한라일보] 뜨거웠던 여름을 지나 선선한 바람과 함께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이 다음 주로 다가왔다. 올해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된 이후 처음 맞이하는 명절로 오랜만에 만날 가족과의 만남이 어느 때보다 기다려…

[휴플러스] 초록 어린 감귤의 싱그러움을 맛보다

[한라일보] 요즘, 풋귤 수확이 한창이다. 풋귤이라는 단어 앞에는 늘 '어린 감귤' 또는 '덜 익은 감귤'이라는 수식어가 따라 붙는다. '풋'이라는 접두사에서 알 수 있듯 풋귤은 '덜 익은 노지 감귤'을 말한다. 풋귤은 일년 중 유일…

[휴플러스] “도민 언어 현장 ‘공공언어’ 바르게 쓰여야”

[한라일보] "상반기 외식물가 '고공행진'…'뉴노멀' 경고", "점심(런치)과 인플레이션(물가 상승)을 결합한 '런치플레이션'이란 신조어가 등장하는가 하면, 기업들이 가격을 유지하면서 용량을 줄여 실질적으로 가격을 올리는 '…

[휴플러스] 코로나19 딛고 ‘비밀의 숲’ 열린다

[한라일보] 사전에 예약을 하지 않으면 탐방할 수 없는 '제주 거문오름'을 상시로 찾을 수 있는 기회가 찾아왔다. 코로나19를 딛고 3년 만에 '세계자연유산 제주 거문오름 국제트레킹'이 28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9일간 개최되기 …

[휴플러스] 바다·산·용천수 품은 마을길 걸으며 건강한 여름나기

물메마을 수산리·애월 편 소개도내 최대 규모인 ‘수산저수지’400년 마을 지키는 수호목 ‘곰솔’용천수 품은 해변 ‘곽지과물해변’구불구불 이어진 ‘한담산책로’마을 대표 장소 이모저모 담아내 [한라일보] 여름이다. …

[휴플러스] 제주는 지금 수국 세상

[한라일보] 봄에서 여름으로 넘어가면서 제주는 수국 향연이다. 하늘색, 자주색, 분홍색, 보라색 등 도내 수국 명소마다 형형색색 만개한 수국을 직접 눈으로 만끽하기 위한 관광객들의 발길이 붐비고 있다. ▷한림공원=한림공…

[휴플러스] 찬찬히 오래 들여다보니 더 각별한 제주

제주관광공사의 체류형 마을관광 브랜드분주한 일정보다 조바심 내지 않고 천천히머무는 여정 속에 지친 나 다독이는 여행 여전히 코로나19 속이지만 일상회복에 전국에서 몰려드는 관광객들로 넘쳐나는 제주다. 시선 닿는 곳…

[휴플러스] 화산의 흔적 따라… 세월의 시간을 거슬러 걷다

오늘부터 8일까지 사흘간수월봉·차귀도 일원서 진행지질 전문가와 함께하는 탐방축하공연·이벤트 등 즐길거리 제주의 낙조 명소로 익히 알려진 한경면 고산리 수월봉은 세월의 시간이 켜켜이 쌓인 화산 퇴적물로 장엄한 지…

[휴플러스] 자리돔의 계절, 추억을 먹다

물회·강회·조림·구이 등 입맛대로된장 베이스에 제피 넣어 풍미 더해빙초산·양조식초 미식 논쟁도 여전 바야흐로 자리돔의 계절이다. 예로부터 제주사람들은 자리물회 몇 그릇을 먹어야 여름을 난다고 했다. 그만큼 자리물…

[휴플러스] 고사리가 ‘쑤욱’ … 들녘에는 봄 기운이

고사리 장마에 중산간 곳곳서 솟아나23~24일 고사리 축제 올해도 비대면길 잃음 속출에 제주소방 ‘주의보’ 발령 벚꽃도 졌는데, 여전히 봄을 시샘하는 비가 자주 내리고 있다. 예전 동네 어르신에게 들었던 기억이 있다. 제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