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방 이번 주말 또 비 내린다
21일 오후부터 23일까지 이어질 듯
열대저압부에서 태풍 발달 가능성도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9.17. 14:28: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가을장마와 태풍이 지난 후 맑은 날씨가 이어지던 제주지방에 또다시 비날씨가 예보됐다.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도 남쪽해상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주말인 21일 오후부터 다음주 초인 23일까지 제주지방에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강수량은 평년 4~7㎜보다 많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제주기상청은 필리핀 동쪽해상에 위치한 저기압의 발달과 이동경로에 따라 21일 이후 예보가 변동될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기상청은 이 저기압이 열대저압부에서 19일 사이에 태풍으로 발달할지 주시하고 있는 상태다.

기상청 관계자는 "열대저압부가 태풍으로 발달하지 않더라도 저기압 형태로 남쪽에서 올라와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21일 강수 확률은 오후 60%, 22일은 70%, 23일 오전도 70%로 예보된 상태다.

한편 제주지방에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5일까지 열흘가량인 가을장마 기간에 한달간 이어지는 여름 장마철 강수량만큼 많은 비가 내렸다.

가을장마 기간인 11일동안 지점별 강수량은 제주 305.4㎜, 서귀포 323.6㎜, 성산 431.6㎜, 고산 431.0㎜ 등을 기록했다.

올해 여름철 제주도(제주·서귀포) 장마는 6월 26일∼7월 19일 24일간 이어졌으며, 강수량은 475.3㎜였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군산항 방치 제주산 불법 폐기물 8천t 처리 완료 "제주관광 컨트롤타워 '관광부지사' 설립해야"
국토부 제주 제2공항 공론화 방식 떠넘기기? 대통령공약 제주 '하논분화구 복원' 7년째 제자리걸…
제주 빛의 벙커 차기작 '빈센트 반 고흐' '65억 들인' 제주민군복합항 무빙워크 부실 논란
김성언 제주 정무부지사 인사청문 30일 실시 제주시 서쪽 130㎞ 해역서 규모 2.2 지진 발생
'의료과실·성추행 논란' 제주의료원 왜 이러나 제주 사회복지시설장 근무기록 허위 작성 '의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