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1000원 미만 자투리 모으니 '큰 나눔'
작년 제주교육청 직원 월급 자투리로
긴급교육복지비 1880만원 적립·지원
올해도 지원신청 접수… 1년 120만원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1.11. 13:14: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1000원 이하 자투리 월급이 따뜻한 나눔으로 거듭났다.

 제주도교육청은 지난 2020년 한 해 동안 '작은 사랑의 씨앗 성금'으로 도내 초·중학교 재학 중 갑작스러운 위기사유 발생으로 학교생활 유지가 어려운 학생 27명에게 긴급 교육복지비 1880만원을 지원했다고 11일 밝혔다.

 씨앗 성금은 도교육청 소속 교직원의 월급 중 1000원 미만 자투리 성금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금으로 조성됐으며, 이 돈은 2017년부터 학생맞춤형 교육복지 통합지원을 위한 긴급교육복지비로 활용하고 있다.

 긴급교육복지비 지원신청은 학교 혼디거념팀에서 협의 후 교육복지사의 현장 확인을 통해 가능하며, 지원 내용은 교육비 월 10만원씩 연 120만원, 의료비 연 300만원 범위(실비) 내 지원하고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긴급교육복지비를 통해 사각지대에 있는 학생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고 말했다.

교육 주요기사
도내·외서 다양한 교육... 4·3 전국·세계화 마… 제주 특수교육·보건교사 13일부터 백신 접종 …
제주대 학생 이용시설 80곳 불법촬영 카메라 설… 제주시내 초 14교에 학습지원 보조 인력 14명 배…
12년 만에 새로운 제주미래교육 비전 세운다 코로나19 기부 캠페인 나선 KIS제주 고교생들
제주 23개 학교 급식실에 미끄럼 방지 시설 제주도교육청 2021 주민참여예산제 공모
하도초등학교 개교 100주년 '새로운 꿈을 꾸다' 제주교육청 2021년도 제1회 검정고시 4월 10일 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
  • 제주 의료진 대상 화이자 백신 접종 …
  • 제주 제2공항 예정지 둘러보는 심상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