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시 '깨끗한 축산농장' 올해 100곳으로 확대 추진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20. 08.02. 11:15: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지정하는 '깨끗한 축산농장'(CLF, Clean Livestock Farm)을 올해내로 100곳까지 확대 지정을 목표로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고질적 민원인 가축분뇨 냄새 민원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서다.

 깨끗한 축산농장은 현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에 포함된 사업으로, 한우·젖소·돼지·닭 등 가축이 사육되는 공간 밀도와 사료 상태, 신속·정확한 가축분뇨 처리를 통한 환경오염 방지, 주변 경관과의 조화 등 자발적으로 악취발생 방지에 노력하는 축산농장을 말한다. 연중 신청한 농장을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축산환경관리원의 현장평가를 걸쳐 농림축산식품부가 지정하는데, 지정되면 주기적인 사후관리와 전문컨설턴트 지원이 이뤄진다.

 제주시에서는 2017년부터 현재까지 총 80곳(한육우 14, 젖소 4, 양돈 37, 양계 25곳)이 깨끗한 축산농장으로 지정됐고, 현재 18곳이 접수돼 현장평가를 기다리는 중이다. 또 지정 농장의 축사환경 유지를 위해 해마다 사후관리와 컨설팅을 통한 축산환경을 개선하는데, 상반기에 69곳에 대해 사후관리를 실시했다.

 시 관계자는 "연말까지 깨끗한 농장 지정 100곳 목표 달성을 위해 자격조건을 갖춘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며 "지정 농가는 축산관련 지원사업 대상자로 우선권을 받을 수 있게 하는 등 선택과 집중을 통해 신뢰받는 축산사업장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주시 주요기사
제주시, 자연장지조성 신규조성 한숨 돌렸다 제주시, 올해 수출중소기업 지원사업 순조
기본형 공익직불금 지급액 작년보다 늘었다 제주지역 전선 지중화사업 체계적 추진 절실
제주시 탄소포인트제 신규가입자 증가 제주시 "학교 명상숲 신청하세요"
애월읍, 7일부터 신청사서 업무 시작 음식점 폐기물 감량 의무화 또 늦추나
"토지 관련 문화재 정보 쉽게 찾으세요" 제주시, 2022년 국비사업 발굴 안간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