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부영그룹 그룹 현장 근로자-임직원에 육계(肉鷄) 선물
24일 중복 앞두고 육계 9100여마리 제공
매년 복날 근로의욕 및 사기 진작 차원 선물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7.24. 13:59: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중복(26일)을 앞두고 그룹 내 모든 현장 근로자 및 관리소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9100여마리의 몸보신용 육계를 제공했다.

부영그룹은 24일 여름철 땀을 흘리며 더위에 지친 직원들의 건강을 챙기기 위해 육계를 선물했다고 밝혔다. 부영그룹은 매년 복날이면 건설 현장 전 근로자 및 임직원들에게 육계를 선물해왔다.

특히 올해는 그동안 냉장 생닭으로 제공하던 것을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을 우려해 간편조리식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한 그릇의 보양식이 근로자 및 임직원들에게 든든한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오래 전부터 사원복지에 남다른 관심을 갖고 실행해왔다. 현장 모든 근로자들 및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아침, 점심 및 간식 무료제공은 물론, 공사현장 근로자들뿐만 아니라 협력업체 직원들의 식사도 무료로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매일 오후 색다른 간식을 제공, 근로자들과 임직원들의 사기를 높여주고 있다.

부영그룹은 근로자들과 임직원을 위한 복지향상 뿐만 아니라, 사회공헌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교육 및 문화시설 기증, 장학사업, 성금기탁, 역사 알리기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활동에 아낌없이 투자하며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히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기부한 금액만 약 8600억원(잠정)에 이르고, ‘국내 500대 기업 가운데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 기업(2014년)’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처럼 부영은 국내외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으로 기업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는 책임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문닫은 도내 실내 체육시설 개방 감감 무소식 차기 서귀포의료원장 공모에 5명 지원
"'지역화폐' 발행 행정편의주의 안돼" '제주형 뉴딜'정책 "기존 정책 짜깁기 우려"
제주도, 의료계 집단휴진 대비 '의료 공백' 최… 제주 농업용수 광역화사업 본격 추진
한라산 국립공원 지정 50주년 기념주화 발행 '역대급 장마' 제주 농작물 피해 잇따라 '주의'
2022년까지 3700억 현금을 잡아라 제주인구 20년 후에도 '80만시대' 어려울 듯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