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핫클릭
윤장현 전 광주시장 이달초 제주선한병원 인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3.25. 14:19: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윤장현 전광주시장.

성착취 동영상 유포 등 혐의를 받는 조주빈이 25일 윤장현(71) 전 광주광역시장 등을 언급하며 사과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윤 전 시장이 이달초 제주선한병원을 인수한 것으로 이날 확인됐다.

 25일 제주시에 따르면 윤 전 시장은 제주선한병원을 인수해 지난 6일자로 자신의 명의로 시에 재등록했다.

 윤 전 시장이 인수한 제주선한병원은 제주시 아라1동에 위치한 암 환자 재활, 노인성 질환, 수술후 회복 및 재활 전문병원으로 2018년 초 개원했다.

 윤 전 시장은 1983년 중앙안과 원장을 지내고, 1986년 조선대 의대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획득한 의사다.

 윤 전 시장은 제주선한병원의 대표 원장으로 재임하면서 암 수술 후 재활치료 과정의 환자들을 진료하는 역할을 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윤 전 시장 본인도 2015년암 수술을 받았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부인 권양숙 여사 사칭범에게 속아 거액을 뜯기고 그 자녀들의 취업을 청탁한 혐의로 재판을 받는 등 홍역을 치렀던 윤 전 시장은 작년 광주를 떠나 제주로 이주했다.

 윤 전 시장은 이날 제주선한병원에 출근하지 않았다.

 이날 종로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며 모습을 드러낸 조주빈은 윤 전 시장 등을상대로 사기 행각을 벌인 것으로 보인다.

 윤 전 시장의 한 측근에 따르면 조주빈은 지난해 권양숙 여사 사칭범에게 속아 공천 대가성 금품을 건넨 혐의로 재판을 받던 윤 전 시장에게 "억울함을 풀 수 있게돕겠다"며 텔레그램을 통해 접근해 사기행각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연합뉴스]

핫클릭 주요기사
아베 "내일 도쿄·오사카 등 7곳 대상 긴급사태 … "조국 동생, 공사 실제로 했다" 증언 나왔다
'수도권 지지율 격차' 통합당 총선전략 '빨간불 민주당 긴급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추진
항공업계 "국내선 밖에 없다" 제주노선 증편 총선 비례투표 미래한국 25.0%·시민당 21.7%·열…
코로나19에 병역판정검사 1주일 추가 연기 헌재 "지방의회의원의 선거운동 금지 합헌"
초등 1∼2학년 원격수업은 EBS·학습자료로 진행 초등5학년∼고교생·입원자도 마스크 대리구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