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도 "대구·경북 방문자 코로나19 검사"
지역사회 전파 차단 공항방역체계 강화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3.04. 13:44: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대구지역에서 입도한 방문자가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제주공항 방역체계가 강화된다.

 제주자치도는 대구를 들른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하면서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 위해 공항 방역 체계를 개선하고 접촉자들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고 4일밝혔다.

 도는 우선 코로나19 감염병 지역사회 차단을 위해 대구·경북을 다녀온 도민과 여행객을 대상으로 긴급 지원대책을 진행하기로 했다.

 우선 일반 도민과 여행객 중 최근 대구·경북을 다녀왔다면 질병관리본부의 검사 기준에 해당하는 증상이 없더라도 본인이 원할 경우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특히 대구에서 제주로 오는 탑승객들에 대해 출발지인 대구공항에서 발열 검사를 받도록 하고, 항공사와 협조해 제주공항 이용시 도의 지원 사항을 기내 방송을 통해 안내하기로 했다.

 또 제주공항에 도착한 탑승객들은 공항 내 이동 안내와 함께 전원 발열 검사를 받도록 했다.

 원희룡 제주도사는 "현재까지 도내 코로나19 확진자 모두 대구에서 유입된 것으로 보인다"며 "대구·경북지역을 다녀온 도민과 여행객은 개인 위생수칙을 철저히지켜주시고 이동과 접촉을 최소화해서 지역사회 감염을 막을 수 있도록 협조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제주지역 네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A(46)씨의 도내 이동 동선을 확인한 결과 접촉자 6명을 확인하고 A씨가 방문한 지인 집과 장소 5개소에 대한 방역을 완료했다. 현재까지 A씨의 접촉자에 대한 전화 문진 결과 의심 증상을 보이는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오늘 오전 북부-산지 약한 비 예상 버스에서 10대 여학생 성추행 60대 '징역1년6월'
강창일 의원 조계종 선정 올해 '불자대상' '제주 렌터카 시신' 지난해 나홀로 이주 여성
제주에서 올해 두번째 SFTS 환자 발생 제주 생약자원관리센터 오늘 온라인 기공식
'주민규 극장골' 제주 학수고대 시즌 첫승 신고 공무원연금공단 2020은퇴자공동체마을 입주자 …
제주 '재활용도움센터' 행안부 '주민생활 혁신… '모교특혜엔 잠잠' 원희룡 윤미향엔 "사퇴시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