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아스널 유로파리그 극장골에 무너졌다
올림피아코스 연장 후반 15분 아라비 골 16강 진출
'이갈로 이적 첫 골' 맨유 브뤼헤 5-0 완파 16강 합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8. 10:05: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승리 기뻐하는 올림피아코스 선수들.

올림피아코스(그리스)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지난 시즌 준우승팀인 아스널을 연장전 '극장 골'로 따돌리고 16강에 진출했다.

 올림피아코스는 2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 원정 경기에서 전·후반 90분을 1-0으로 앞서며 0-1로 패한 홈 1차전과 합계 1-1을 만들었다.

 승부를 가리지 못해 이어진 연장전에서 아스널과 한 골씩을 주고받으며 합계 2-2를 기록한 올림피아코스는 원정 득점에서 앞서 극적으로 16강행을 확정지었다.

 지난 시즌 첼시(잉글랜드)와 유로파리그 결승에서 격돌해 준우승했던 아스널은 원정 1차전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탈락의 쓴맛을 봤다.

 한 골 뒤진 채 시작한 2차전 전반을 득점 없이 맞선 올림피아코스는 후반 8분 세트피스 상황에서 귀중한 한 골이 터져 합계 성적에서 어렵게 균형을 맞췄다.

 마티외 발뷔에나의 왼쪽 코너킥을 파페 시세가 머리로 받아 넣어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갔다.

 연장 전반은 무득점으로 지나간 뒤 연장 후반 먼저 힘을 낸 쪽은 아스널이었다.

 연장 후반 8분 피에르-에므리크 오바메양이 멋진 바이시클킥을 꽂아 넣어 홈 팬들을 열광시켰다.

 미켈 아르테타 감독을 비롯한 아스널 선수단은 16강 진출을 예감한 듯 환호하며기쁨을 만끽했으나 얼마 가지 못했다. 

 포기하지 않은 올림피아코스가 연장 후반 15분이 거의 다 갈 때쯤 유세프 엘 아라비의 '극장 골'로 16강 진출을 결정 지었다.

 엘 아라비는 오른 측면 요르고스 마수라스의 크로스를 골 지역 중앙으로 달려들며 밀어 넣어 일등 공신이 됐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는 클럽 브뤼헤(벨기에)와 1-1로 맞선 채 시작한2차전 홈 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두며 16강에 합류했다.

 중국 상하이 선화에서 지난달 말 임대로 영입된 나이지리아 출신 스트라이커 오디온 이갈로가 전반 34분 팀의 두 번째 득점을 기록하며 맨유 유니폼을 입고 첫 골을 신고했다.

 프레드가 후반 37분과 추가 시간 멀티 골을 보태며 활약했다.

 이밖에 AS 로마, 인터 밀란(이상 이탈리아), 울버햄프턴(잉글랜드), 세비야, 헤타페(이상 스페인) 등이 16강에 올랐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토트넘 "손흥민 이달 기초군사훈련" 공식 발표 '봤냐 리버풀!' 맨유 직원 900명 임금 정상 지급
롯데 차재용·전병우↔키움 추재현 트레이드 '성매매 여성과 파티' 맨시티 워커 징계받나
판데이크 'EPL 드림팀'에 손흥민 선정 제주Utd, 도민의 아픔 함께 나누다
K리그 페널티킥 최다 허용구단 '제주' '플로리다 고립' 류현진, 2019년 '단짝' 마틴 집 …
LPGA 투어 코로나19 영향 6월 중순까지 중단 일본프로축구 5월 재개 또 다시 무기한 연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