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의회 대규모개발사업장행조특위 활동기간 연장
당초 12월20일에서 내년 2월28일까지
"22개 사업장 종합적인 증인신문 필요"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11.14. 17:18: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의회 '제주특별자치도대규모개발사업장에 대한 행정사무조사를 위한 특별위원회'(이하 행조특위) 활동 기간이 연장된다.

 제주도의회 행조특위(위원장 이상봉)는 14일 제377회 도의회 임시회 폐회중 16차 회의를 열고 '행조특위 주요 활동상황 중간보고 및 활동기간 연장의 건'을 원안 가결했다.

 이에 따라 당초 지난해 12월21일부터 오는 12월20일까지였던 활동기간이 내년 2월28일까지로 연장될 예정이다.

 이번 활동기간 연장은 그동안 두차례 이뤄진 증인신문을 통해 개발사업 시행 과정에서 제기된 문제점 및 사실 관계에 대한 종합적인 증인 신문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이상봉 위원장은 "집행부를 상대로 마지막 점검할 시간이 필요한데 12월까지 내년 예산안 심의 등 회기가 이어져 활동 기간을 연장하게 됐다"며 "1월 초 마지막 증인신문 후 내실있는 결과보고서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행조특위는 22개 대규모개발사업장(50만㎡ 이상)을 대상으로 행정적 처리의 문제점, 제주 환경에 미친 부정적 영향, 개발사업자에게 부여한 부당한 특혜, 이로 인한 제주도의 재정적 손해 등에 대한 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JDC, 첨단과기단지 10년 공공임대주택 청약마감 내년 국회의원 선거 향한 예비후보 본격 레이…
별빛누리공원, 우도지역 이동천문대 운영 제주시 기후변화 대응 '도시 바람길숲' 조성
제주시 공중화장실 LED 태양광등 설치 제주도 '전국 재난의료 종합훈련대회' 보건복…
제주4·3 세계기록유산 등재 "역사적 고유성이 … 제주도, 삼양교차로 정체구간 개선 완료
위축되는 건설경기 활성화 방안 나올까 JDC 제주탐방 청소년캠프 "흥미로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